[와이텐뉴스] 이청준,이청준 별세,그곳을 다시잊어야했다,당신들의 천국,이청준 밀양,병신과 머저리,이청준 눈길,서편제,천년학,밀양

2008-07-31 アップロード · 720 視聴

검색어의 명쾌한 해답

7월31일 Why10news

Today 검색어는 [이청준]입니다.



Today 검색어 4위는 이청준입니다.

소설가 이청준이 지병인 폐암으로 31일 새벽 별세했습니다.

고인은 지난해 폐암 선고를 받고 항암치료를 받으며 암과 싸워왔으나 끝내 병마를 이기지 못하고 이날 안타깝게 숨을 거뒀습니다.

이청준(68)씨는 1965년 단편소설 '퇴원'이 사상계의 신인문학상에 당선되며 소설가로서
첫 발을 디딘 후, 문단 데뷔 2년만인 1967년 동인문학상을 수상을 시작으로 40여 년 동안 국내 주요 문학상을 다수 수상한 한국 문학계의 거목이었죠..

그의 소설 가운데는 '서편제'와 '축제' 및 '선학동 나그네'(영화 천년학) 등은 임권택 감독에 의해 각각 영화로 만들어져 한국 영화사에 커다란 자취를 남기기도 했으며
지난해 칸영화제에서 전도연에게 여우주연상을 안긴 이창동 감독의 밀양 또한
이청준의 벌레이야기를 영화한 것이었죠...

자신의 여생을 작품 활동에 전념했던 소설가 이청준씨.. 투병 중에도 신작을 발표하는 등
그의 열정은 식을 줄 몰랐다고 합니다.

이제는 세상에서 그를 만날 수는 없지만 그의 열정만은 글과 영화로 남아 영원히 세상과
함께 할 것입니다.



제작: adigs.com
진행: Why10news.com




[와이텐뉴스] 이청준,이청준 별세,그곳을 다시잊어야했다,당신들의 천국,이청준 밀양,병신과 머저리,이청준 눈길,서편제,천년학,밀양

tag·와이텐뉴스,이청준,그곳을 다시잊어야했다,이청준 밀양,서편제,천년학,이청준 별세,당신들의 천국,병신과 머저리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43
全体アクセス
1,631,597
チャンネル会員数
109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