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텐뉴스] 최홍만바다하리,최홍만바다하리동영상,최홍만바다하리경기,최홍만바다하리경기결과,최홍만기권,최홍만바다하리결과

2008-09-29 アップロード · 3,044 視聴

검색어의 명쾌한 해답

9월 29일 Why10news



Today 검색어는 [최홍만 바다하리]입니다.


‘태크노 골리앗’ 최홍만(28)이 9개월 만의 K-1 복귀전에서 격투기 선수답지 않은 태도로 기권패했습니다.

최홍만은 지난 27일 서울 올림픽체육관에서 열린 'K-1 월드그랑프리 2008' 16강전에서 헤비급 챔피언 바다 하리로부터 다운을 빼앗는 등 나름대로 선전했지만 1-0으로 연장전이

선언되자 최홍만의 세컨드가 갑작스럽게 던진 흰 타월에 그냥 기권 처리 됐는데요,

갑작스런 기권에 대해 최홍만은 "다음 대전을 위해 경기를 포기했다"며 "세컨드가 아닌 나의 결정"이라고 설명하며, “갈비뼈가 부러졌을 가능성이 있다”는 링 닥터의 견해를 일축해

경기장을 찾은 1만여명 이상의 관중을 우롱했다는 비판이 쏟지고 있습니다.


이번 경기를 본 팬들은 “이기고 지고를 떠나 격투기 선수 같지 않은 나약한 모습을 보였고, 펀치와 킥 기술 모두 부족해 마치 고목나무가 제자리를 도는 것 같았다”는 최홍만 선수에게 실망한 악평들이이어지고 있는데요...



제작: adigs.com

진행: Why10news.com


[와이텐뉴스] 최홍만바다하리,최홍만바다하리동영상,최홍만바다하리경기,최홍만바다하리경기결과,최홍만기권,최홍만바다하리결과

tag·와이텐뉴스,최홍만바다하리,최홍만바다하리동영상,최홍만바다하리경기,최홍만바다하리경기결과,최홍만기권,최홍만바다하리결과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kikoyang
2008.10.01 01:03共感(0)  |  お届け
퍼갑니다. 수거요삭제
今日のアクセス
6
全体アクセス
1,631,657
チャンネル会員数
109

스포츠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