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C32]한국 vs 프랑스 HL

2006-06-19 アップロード · 6,133 視聴

[월드컵]한국 vs 프랑스 하이라이트

밤잠을 설쳐가며 한국의 승리를 간절히 원했던 한반도의 새벽은 태극전사들이 아로새긴 '투혼'으로 아름다웠다. 붉은 악마들의 열정적인 응원을 등에 업은 태극전사들은 '은근과 끈기'로 프랑스에 너무나도 값진 무승부를 일궈냈다.

한국은 19일 오전4시(한국시간) 라이프치히 젠트랄 슈타디온에서 벌어진 2006 독일월드컵 G조 프랑스와의 예선 2차전에서 박지성의 천금같은 동점골로 1-1로 비겼다.

이날 무승부로 예선전적 1승1무를 기록한 한국은 승점 4점으로 조 선두 자리를 굳게 지켰다.

이날 한국은 박지성-조재진-이천수를 스리톱에 놓고 미드필더에 김남일-이호-이을용, 수비에 김동진-김영철-최진철-이영표를 배치했다. 반면 프랑스는 티에리 앙리를 원톱으로 세운 4-2-3-1 포메이션을 맞섰다.

특히 프랑스는 월드컵 본선 5경기 무득점을 깨고 승점 3점을 챙기기 위해 초반부터 미드필드에서 강한 압박으로 경기의 주도권을 잡기 시작했다.

한국이 승부수로 내세운 측면 공격을 프랑스는 견고한 포백과 중원에서 끈끈한 압박으로 철저히 봉쇄했다.

프랑스는 전반9분 아크 정면서 윌토르의 빗맞은 슈팅을 PA 중앙에서 티에리 앙리가 잡은 뒤 한국 수비를 피해 왼발로 선취골을 뽑아 손쉽게 경기를 풀었다.

프랑스의 탄탄한 수비에 별다른 찬스를 잡지 못한 한국은 전반 37분 이천수가 왼쪽 측면서 날카로운 프리킥을 날렸지만 골문을 살짝 빗나가 아쉬움을 남겼다.

전반을 0-1로 뒤진 한국은 후반 이을용 대신 설기현을 투입하는 한편 박지성을 공격형 미드필더로 돌려 분위기 반전에 나섰다.

한국은 후반 9분 이천수가 오른쪽 측면서 시도한 프리킥을 김동진이 문전서 헤딩슛으로 연결했지만 골문을 빗나가는 등 총공세를 시작했다.

그러나 상대에 비해 볼 점유율은 높았지만 효과적인 킬 패스나 상대 수비 뒷공간으로 파고드는 패스 연결이 없어 슈팅 찬스를 만들지 못했다.

하지만 한국은 후반 26분 '해결사' 안정환을 뒤늦게 투입하며 서서히 분위기를 타기 시작했다.

마침내 한국은 후반 35분 설기현이 오른쪽 측면을 돌파 후 날린 크로스를 GA 왼쪽에 있던 조재진이 헤딩으로 문전으로 떨궈주자 박지성이 이를 오른발로 살짝 밀어 넣었다. 박지성의 발을 떠난 볼은 상대 골키퍼가 쳐냈지만 그대로 골문 안으로 빨려 들어갔다.

순간 경기장은 물론 한국 응원의 메카인 광화문을 비롯한 한반도는 열광의 도가니로 변했다. 경기를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물고 늘어진 태극전사들의 투혼의 산물이었다.

tag·스포츠기타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김광연
2008.03.08 09:53共感(0)  |  お届け
YOU...........삭제
김광연
2007.08.15 04:35共感(0)  |  お届け
2010남아공월드컵
G조3라운드 캄보디아VS세네갈 포르투갈VS폴란드삭제
안정환
2006.06.23 03:26共感(0)  |  お届け
박지성 쪼아삭제

§―【스포츠영상】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3:26

공유하기
[WC32] 가나 vs 미국 HL
11年前 · 856 視聴

03:31

공유하기
[WC32] 이탈리아vs체코 HL
11年前 · 2,056 視聴

05:01

공유하기
차범근 스페셜
11年前 · 2,259 視聴

03:16

공유하기
[WC32]이란vs앙골라 HL
11年前 · 604 視聴

03:25

공유하기
[WC32]스페인 vs 튀지니 HL
11年前 · 848 視聴

03:28

공유하기
[WC32]크로아티아 vs 일본 HL
11年前 · 1,852 視聴

03:30

공유하기
[WC32]영국 vs 스웨덴 HL
11年前 · 1,424 視聴

03:30

공유하기
[WC32]독일 vs 에콰도르 HL
11年前 · 898 視聴

03:31

공유하기
[WC32]스위스 vs 토고 HL
11年前 · 1,551 視聴

03:17

공유하기
[WC32]브라질 vs 호주 HL
11年前 · 1,577 視聴

01:11

공유하기
[WC32]포르투갈 vs 이란 HL
11年前 · 2,001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