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려한 일족(華麗なる一族)-第01話

2007-01-15 アップロード · 843 視聴

화려한 일족(華麗なる一族第01話,2007,TBS)


각본: 하시모토 히로시
연출: 후쿠자와 카츠오, 야마무로 다이스케
출연: 키무라 타쿠야,스즈키 쿄카, 하세가와 쿄코, 아이부 사키,
나카무라 토오루, 나리미야 히로키

줄거리

시간은 1960년대 후반, 오사카 만박의 성공을 호소하는 포스터등이 많이 붙여지고 있는 코베. 그런 시대에, 만표 텟페이(키무라 타쿠야)는, 커다란 희망으로 가득 차 있었다.

텟페이가 전무를 맡는, 한신 특수 제강은, 그 이름과 같이, 특수한 성능을 가지는 철을 만드는 회사. 게다가, 이곳에서 차례차례로 새로운 기술을 개발해, 여러가지 메이커로부터의 주문이 잇따르게 되어 있었다.

텟페이의 아버지 만표 다이스케(키타오오지 킨야)는, 칸사이 유수의 도시은행의 오너 총재. 만표가에서는, 매년 정월을, 아름다운 아고만이 바라보이는 정상에 지어진 시마관광호텔에서 호화롭게 보낸다.

아버지 다이스케를 중심으로, 다이스케의 은행의 본점에서 대출 과장을 하고 있는 들째아들 긴페이(야마모토 코지), 이미 시집간 장녀 이치코(우키이시 카즈에), 그 장녀의 남편으로, 대장성 주계국 차장 미마 아타루(나카무라 토오루올), 대학을 나온지 얼마 안된 둘째 딸로, 현재 신부 수업중의 츠키코(아이부 사키), 그들의 모친 야스코(하라다 미에코), 텟페이의 아내 사나에(하세가와 쿄코), 그리고 마지막으로 요염하면서도 총명한 한 여성이. 그녀의 이름은, 바로 타카스 아야코(스즈키 쿄카).

아야코는, 아이들의 가정교사로서 왔지만, 지금은, 만표가의 발전을 위해서는 없어서는 안될 존재의 여성으로서 이 연말 연시의 일가의 행사에도 당연히 참가하고 있다. 이들, 일족은, 텟페이의 도착을 기다리고 있었다. 다이스케가, 더이상 기다릴 수 없어 인내심의 한계에 이르렀을때, 때마침 텟페이가 도착했다. 일족은, 매년 항례의 기념 사진을 촬영했다.

텟페이가 늦게와서 일까. 올해의 가족모임이 예전같이 즐거운 분위기가 되지 못할 것을 미리 알기라도 한 듯, 일족의 분위기는 매우 가라 앉아있었다. 그것은 금융 재편의 뉴스이기 때문이다. 그런 뉴스가 밀려 들고 있을 때면, 장남 텟페이는 향후의 한신 특수 제강의 발전, 더 나아가 일본 경제의 발전을 위해서, 독자적으로 용광로를 만들고 싶었기 때문에 주거래 은행인, 한신은행으로부터 꼭 추가 융자를 부탁하고 싶다고 아버지 다이스케에게 간청한다.

그러나, 아버지 다이스케는, 비정한 결단을 내린다. 그 때부터, 텟페이가 짊어진 인생의 톱니바퀴가 거칠게 돌기 시작한다

tag·화려한,일족華麗なる一族第01話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함께가자~
2007.02.23 04:53共感(0)  |  お届け
담아갈께요..삭제
czane
2007.02.16 09:20共感(0)  |  お届け
잘보고갑니다~~~삭제
흐펼겅쥬
2007.01.25 02:19共感(0)  |  お届け
정말정말 잘볼께여 감사합니다~~~삭제
별이하나
2007.01.16 04:25共感(0)  |  お届け
Thanks much 4 share~~~~~~~삭제
별이하나
2007.01.16 04:24共感(0)  |  お届け
Thanks much 4 share~~~~~~~삭제
keiko1029
2007.01.16 12:31共感(0)  |  お届け
잘보고갑니다...시청률이 아주 높다던데...앞으로 기대되네요~~삭제
tyty0275
2007.01.16 09:14共感(0)  |  お届け
감사해요>_<정말정말보고싶었던거에요 ㅋㅋㅋ우리탓군 ㅜㅜ너무너무멋있어>_ <삭제

일드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