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랑 노무현

2008-05-15 アップロード · 1,884 視聴

tag·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신금자
2009.05.24 19:43共感(0)  |  お届け
우리는 당신을 믿었습니다 정말로 그리울겁입니다 사랑합니다 편히쉬세요삭제
송현승
2008.05.18 08:43共感(0)  |  お届け
아리랑~아리랑~아라리가났네!삭제
송현승
2008.05.18 08:42共感(0)  |  お届け
저렇게 소박하고 검소한사람을 믿어주지않다니...삭제
송현승
2008.05.18 08:41共感(0)  |  お届け
노무현을 믿어줬어야죠 진작에 이제와서 뭐합니까 때는 늦었는데 지나간 과거인데...삭제
이수영
2008.05.16 18:00共感(0)  |  お届け
노무현 당신이 그립습니다. 끝까지 믿어줬어야 하는데... 미안합니다.삭제

세상만사UCC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