란 - I Love You (Feat. 신디)

2008-07-12 アップロード · 504 視聴

눈물이 또 나서 마냥 그냥 우는 날엔
그대가 또 생각나 처음에는 몰랐는데
뒤돌아 가는 데 아무런 말도 못하고
그냥 그렇게 보냈는데
제발 가지 말라고 눈물로 백번을 돌이켜봐도
그대가 안녕이라 말해도 말하지 못해
웃어도 슬픔에 잠겨 운 내 소리가
미치게 우겨봐도 가슴이 저민데도
눈물이 흘러나와 버린데도
숨겨온 목소리가 영원히 사무쳐도
돌아와 마지막으로 널 부르는 말
이렇게 사랑해 널 수천 번 돌이켜봐도
지워도 또 안 되는 말 I love you
시간이 흐르는 모래시계처럼 그댄
그렇게 내 추억 속 한 켠으로 흘러가도
지우진 못하고 가끔은 웃고 말하고
마냥 그렇게 보냈는데
다시 꿈에 그대가 뒷모습 미안해 가지 말라고
그대가 안녕이라 말해도 말하지 못해
웃어도 슬픔에 잠겨 운 내 소리가
미치게 우겨봐도 가슴이 저민데도
눈물이 흘러나와 버린데도
숨겨온 목소리가 영원히 사무쳐도
돌아와 마지막으로 널 부르는 말
이렇게 사랑해 널 수천 번 돌이켜봐도
지워도 또 안 되는 말 I love you
지워 내야 한다고 또 좋았었던 기억을
밀어내야 한다고
기도해요 그래도 그대 그립다고 그대만 그리워
그대가 잘 지내라 말해도 말하지 못해
웃어도 터질듯 아파온 내 심장이
이렇게 부서져도 아픔이 커진데도
시간이 많이 흘러 버린데도
숨겨온 목소리가 영원히 사무쳐도 돌아와
마지막으로 널 부르는 말
이렇게 사랑해 널 수천 번 돌이켜봐도
지워도 또 안 되는 말 I love you
그대가 안녕이라 말해도 말하지 못해
웃어도 슬픔에 잠겨 운 내 소리가
미치게 우겨봐도 가슴이 저민데도
눈물이 흘러나와 버린데도
숨겨온 목소리가 영원히 사무쳐도
돌아와 마지막으로 널 부르는 말
이렇게 사랑해 널 수천 번 돌이켜봐도
지워도 또 안 되는 말 I love you

tag·a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minn7042
2008.07.17 23:35共感(0)  |  お届け
gggggg삭제

뮤직비디오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