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 - 물풍선 (12월 32일 그 이후)

2007-01-13 アップロード · 155 視聴

니가 떠나고 남은게 뭐가 있지
우리 사랑의 흔적이 뭐가 있지
생각해보며 샅샅히 뒤져보니
앨범 한가득 사진과 편지들이
너무나 다정하게 웃고있는
너무나 행복하게 쓰여있는
영원히 나만 사랑할거라는
수많은 약속들이

난 물풍선 같아 손만대면 터질듯한
가득고인 눈물이 널 향한 그리움이
난 시계추 같아 아무 생각 없이 살아
니가 날 떠난 그 날 직후부터


너때문에 내가 슬픈 것보다
니가 보고싶어 힘든 것 보다
더욱 싫고 두려운 건
나 혼자 계속 산다는 거야

난 물풍선 같아 손만대면 터질듯한
가득고인 눈물이 널 향한 그리움이
난 시계추 같아 아무 생각 없이 살아
니가 날 떠난 그 날 직후부터


잘 지내냐고? 그냥 지내
잘 사냐고? 그냥 살아
나는 똑같고 그냥 시간만 가
아무 생각없이 아무 목적도 없이
그냥 멍하니 앞만 보고 가

난 물풍선 같아 손만대면 터질듯한
가득고인 눈물이 널 향한 그리움이
난 시계추 같아 아무 생각 없이 살아
니가 날 떠난 그 날 직후부터
니가 날 떠난 그 날 직후부터

tag·물풍선,12월,32일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뮤직비디오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