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가 환율, 국내금융시장 일단 안정세

2008-11-22 アップロード · 73 視聴

미국 주가가 이틀째 폭락했음에도 불구하고
코스피 지수가 반등에 성공해 1000선을 회복하고
원 달러 환율도 1500원선 아래로 떨어지는 등
국내 금융시장이 일단 진정세로 돌아섰습니다.

김학일 기자의 보돕니다.


뉴욕 다우지수가 이틀째 폭락해 7천 5백선으로 주저앉았지만
국내 금융시장은 오히려 극적 반등에 성공했습니다.

코스피 지수는 천선을 회복했고 원 달러 환율은
1500원선을 지켜냈습니다.

오늘 코스피 지수는 9일 만에 상승 반전해 1003.73으로 장을 마쳤습니다.
어제보다 55.04포인트, 5.8%나 올랐습니다.



코스닥지수도 어제보다 17.06포인트, 6.25% 급등한 290.12로 장을 마쳤습니다.



환율도 심리적 지지선인 1500원선을 지켜냈습니다.

오늘 원 달러 환율의 종가는 1495원, 어제보다 2원 내렸습니다.

장중에 1525원까지 올랐으나 주가 상승과 당국의 매도 개입으로
1490원대로 환율이 내린 것입니다.

다만 원엔 환율은 오후 3시를 기준으로 백 엔당 1575원 84전을
기록하면서 사상최고치를 경신했습니다.

국내 금융시장이 일단 진정세를 보였으나 세계적인 디플레이션
우려 속에 국제 금융시장의 신용경색도 풀린 게 아니여서,
지속 여부를 속단하기는 어려운 상황입니다.

씨비에스 뉴스 김학일입니다.

tag·금융,주가,환율,코스피,안정세,금융시장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2
全体アクセス
25,325
チャンネル会員数
1

CBS NEWS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