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노인팅 울산찬양집회

2007-09-02 アップロード · 2,192 視聴

어노인팅 울산찬양집회
일 시:2007년9월1일(토)오후7시
장 소:울산성광교회

어노인팅 미니스트리의 뿌리는 1987년에 시작된 임마누엘선교단에서 찾을 수 있습니다. 80년대 후반 우리나라에서 전국적으로 찬양과 경배사역이 크게 일어날 당시 그 흐름의 한 축을 담당했던 임마누엘은 앨범제작과 집회를 중심으로 왕성하게 활동했던 팀입니다. 특히 임마누엘의 가치는 국내 창작 예배곡이 전무했던 90년대 초, 국내 창작 예배 곡으로 3집 ‘내 입술로’, 4집 ‘내 영이’, 7집 ‘내 기뻐하는 자’을 발표하여 국내 예배 곡의 가능성을 보여 주었습니다.

1994년 팀을 리더 했던 정종원 목사가 목회의 길로 들어서면서 박철순 간사를 중심으로 사역해왔던 임마누엘은 1997년 다드림선교단 및 몇몇 단체와 뜻을 같이하여 한 몸을 이루어 통합하게 되는데 그 단체가 바로 “다리놓는사람들”입니다. 다리놓는사람들에서 예배사역 팀으로 예배학교와 집회사역을 하던 중, 2001년 다리놓는사람들의 예배팀과 클레이 뮤직이 함께 마음을 모아 이 땅의 예배를 섬기기 위해 예배실황으로 앨범을 제작하게 되는데 이 앨범이 “어노인팅(Anointing/ 기름부으심)”이었습니다.그 동안 다리놓는사람들의 예배사역 팀으로 사역했던 어노인팅은 보다 전문적인 예배사역을 감당하기 위해 2003년에 독립했고, 이때부터 어노인팅 미니스트리의 사역이 시작되었습니다.

어노인팅의 사역은 교회와 선교지에서 진행되고 있는 찬양과 경배사역을 효과적으로 돕기 위한 전문 예배사역 단체입니다. 크게 두 방향의 사역을 진행하고 있는데 어노인팅 미니스트리는 찬양과 경배모임 인도 및 밴드 웍샵, 세미나와 학교사역, 단기 투어사역을 통해 교회와 선교지에서 집회와 가르치는 사역을 섬기고 있으며, 어노인팅 뮤직은 예배음반 제작 및 예배자원 개발을 통해 한국교회와 열방 가운데 예배의 마음을 나누고 참된 예배자를 세우는 사역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어노인팅의 비전을 세 가지로 요약할 수 있습니다.

첫째는 이 땅에 참된 예배자를 세우는 일입니다. 한사람 한사람이 예배에서 살아 계신 하나님을 만남으로 예배가 삶이 되고, 삶이 예배가 되는 하나님의 마음에 합한 예배자들을 통해 하나님께서는 이 땅을 향한 하나님의 뜻을 이룰 것입니다. “우리는 예배를 예배하지 않는다. 우리는 하나님을 예배한다”

둘째는 교회를 섬기고 찬양과 경배사역의 실제적인 필요를 돕는 것입니다. 교회마다 찬양 팀이 없는 곳이 없을 정도로 이미 교회에서 필수가 된 이 사역을 지원하는 일로, 이 사역이 예배갱신과 교회부흥을 위해 건강하게 자리매김 하도록 찬양과 경배사역의 이론과 실제를 나눔으로 교회를 섬기는 것입니다. “예배를 통한 이 땅의 부흥을 꿈꾸며”

셋째는 열방이 하나님을 예배하도록 이끄는 것입니다. 존 파이퍼는 그의 책 “열방을 향해 가라”에서 ‘선교는 교회의 궁극적인 목표가 아니다. 예배가 그 목표다. 선교는 사람들이 예배하지 않고 있기 때문에 필요하다’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다시 말하면 선교가 필요한 것은 하나님을 모르고, 헛된 우상에 절하고 있는 열방이 하나님을 알고, 하나님을 예배하도록 이끌기 위해 필요하다는 것입니다. 선교지의 찬양과 경배사역을 지원하고, 사람들을 훈련시켜 단기선교 팀을 통해 선교사역을 지원하는 일을 할 것입니다. “대저 물이 바다를 덮음같이 여호와의 영광을 인정하는 것이 세상에 가득하리라”

tag·문화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