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의 죠 제14화

2006-08-22 アップロード · 8,340 視聴

제14화 어디에 있나... 죠의청춘

죠의 명대사가 나오는 편이군요.

죠는 외롭지 않나요?
같은 나이의 젊은이들이 나가서 춤추고
산이고 바다고 가서 청춘을 즐기고 있는데
죠는 날마다 땀과 피로 얼룩진
냄새 가득하고
어두운 체육관에 틀어박혀서
줄넘기에, 유연체조에,
새도우복싱을 하고
샌드백을 두들기고

어쩌다 밝은 곳에 나간다고 해도
그곳은 눈부실정도로
조명가득한 링이라는 우리 속...
그곳에서 마치 투견처럼 피투성이가 되서
싸우기만 하는 생활...


더구나 몸은 계속 크려고 하는데
체중을 줄이기 위해서
먹고 싶은 것도 못 먹고, 마시고 싶은 것도 못 먹고


그것이..그것이 죠의 청춘?



.....

.......



노리가 말하는 청춘을 보내는 것하곤
좀 거리가 멀지 모르겠지만


어쨌든, 난 내 나름대로 지금껏
불타는듯한 충실감을
몇번이나 맛봐왔어...




피로 얼룩진 링 위에서말야

활활 타지 않고 껍데기만 타다
꺼져버리는 것과는 달라




비록 한순간일지언정 눈부실정도로
새빨갛게 타오르는거야



...그러다가 결국엔 새하얀 잿가루뿐만 남게되겠지

tag·내일의,제14화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2008.10.12 22:11共感(0)  |  お届け
덕분에 요즘 행복합니다삭제
요즘학생들..
2008.08.04 11:41共感(0)  |  お届け
요즘학생들은 이런만화를 잘모르는거 같네요..
정말 재밌네요.삭제
yuda2004
2008.06.08 01:35共感(0)  |  お届け
거...얼마던지간에 걍받지 많으면많을수록 좋잖아;;;;삭제
휼가휼가
2007.05.01 02:28共感(0)  |  お届け
멋있다 죠...삭제
밥먹는중
2006.12.28 12:20共感(0)  |  お届け
이거중독성이 너무큰데.. 잠을 못자것네;;삭제
이런뭐야
2006.10.09 01:25共感(0)  |  お届け
ㅠㅠㅠㅠㅠㅠㅠ삭제
deux11111
2006.09.24 03:51共感(0)  |  お届け
우와~~~~감동입니다...방장님~ 좋은하루요삭제
하얀잿가루
2006.09.24 11:41共感(0)  |  お届け
잘보고 갑니다삭제
droor
2006.09.16 12:52共感(0)  |  お届け
정말 재밌게 보고 있습니다. 감동의 드라마를 보는듯한요 삭제
freetimejeti
2006.09.07 06:27共感(0)  |  お届け
햐;;; 멋지네요~삭제

내일의 죠2기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24:30

공유하기
내일의 죠 제29화
10年前 · 8,217 視聴

24:30

공유하기
내일의 죠 제28화
10年前 · 6,813 視聴

24:28

공유하기
내일의 죠 제26화
10年前 · 8,766 視聴

24:30

공유하기
내일의 죠 제25화
10年前 · 10,699 視聴

24:31

공유하기
내일의 죠 제24화
10年前 · 7,574 視聴

24:31

공유하기
내일의 죠 제23화
10年前 · 7,353 視聴

24:31

공유하기
내일의 죠 제22화
10年前 · 7,177 視聴

24:31

공유하기
내일의 죠 제21화
10年前 · 6,979 視聴

24:31

공유하기
내일의 죠 제20화
10年前 · 8,384 視聴

24:30

공유하기
내일의 죠 제19화
10年前 · 7,433 視聴

24:31

공유하기
내일의 죠 제18화
10年前 · 7,145 視聴

24:32

공유하기
내일의 죠 제17화
10年前 · 50,595 視聴

24:30

공유하기
내일의 죠 제16화
10年前 · 6,873 視聴

24:31

공유하기
내일의 죠 제15화
10年前 · 7,331 視聴
내일의 죠 제14화
10年前 · 8,340 視聴

24:30

공유하기
내일의 죠 제13화
10年前 · 7,951 視聴

24:33

공유하기
내일의 죠 제12화
11年前 · 8,151 視聴

24:31

공유하기
내일의 죠 제11화
11年前 · 9,644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