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상에서 밝힌 3년의 소회, 그리고 향후과제

2006-06-28 アップロード · 185 視聴

노무현 대통령은 2006년 2월 26일 취임 3주년을 맞아 청와대 출입기자단과 함께 북악산에 올랐습니다. 대통령과 출입기자들이 소탈하고 격의 없이 대화를 나눌 수 있도록 마련된 행사였습니다.

산 정상에서 노 대통령은 3주년의 소회와 앞으로의 과제를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임기 5년은 긴 것 같다.” 라며 편안하게 답변을 시작했습니다.

무슨 이야기들이 오갔는지 확인해 볼까요?


『멀리보고 뚜벅뚜벅, 청와대TV-희망채널』

tag·이슈/화제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