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 프리젠테이션 스케치

2007-07-06 アップロード · 640 視聴

노무현 대통령은 4일(한국시간) 과테말라 현지 숙소에서 권양숙 여사와 참모들과 함께 발표식을 지켜본 뒤 곧바로 평창 유치위 상황실을 방문해 “수고했다”며 관계자들을 위로했다. 노 대통령은 유치위 상황실 앞에서 초조한 마음으로 발표 결과를 기다려온 평창 서포터즈들과도 간단히 인사를 나눈 후 숙소로 돌아갔다.

천호선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모두 자기 영역에서 후회 없이 최선을 다했으나 아쉽다”면서 “강원도민과 과테말라 교민, 국민 여러분에게 진심으로 감사한다”고 말했다


『멀리보고 뚜벅뚜벅, 청와대TV-희망채널』
【노 컷! 청와대】평창 프리젠테이션 스케치 07/07/05

tag·이슈/화제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nasy770
2007.07.07 07:36共感(0)  |  お届け
국가의 외교력도 마찬가지로 한나라의 당연스러운 능력이라 생각됩니다. 정정당당하게 한 것이 자랑이 아니라 당연히 해야 하는 것이구요. 결과과 모든 것을 말하는 것이죠. 다독이는 것보다 무엇이 부족한지 보완할 점이 무엇인지 (외교든, 교섭능력이든) 보완하는 그런 모습 보았으면 좋겠습니다. 삭제
다시입력
2007.07.06 06:29共感(0)  |  お届け
다음번에 동계올림픽이 유치되면 같이 자원보사 가요 ㅋㅋ삭제

현장을 가다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