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무현 대통령, 아리랑 공연 관람

2007-10-04 アップロード · 72,992 視聴

노무현 대통령 내외는 3일 오후 8시께 대동강 능라도경기장(일명 5월1일 경기장)에서 1시간 30분 동안 아리랑 공연을 관람했다. 노 대통령이 입장하자 관중들은 ‘와~’ 하는 함성과 함께 기립 박수로 환영했으며, 노 대통령은 꽃다발을 높이 치켜들어 답례했다. 이날 공연에는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이 노 대통령과 나란히 주석단에 앉았다.

공연이 시작되자 김영남 상임위원장은 공연 팸플릿을 보여주며 간간이 노 대통령에게 공연 내용을 설명했으며 노 대통령은 고개를 끄덕거리며 이를 경청했다. 차분히 공연을 관람하던 노 대통령은 8시44분쯤 김 상임위원장이 자리에서 일어나 박수를 치자 잠시 뒤 일어나 함께 박수를 치기도 했다.

공연이 끝나갈 즈음 관중들이 함성을 지르며 노 대통령을 향해 환호하자 노 대통령은 다시 한 번 자리에서 일어나 박수를 치며 출연자들과 관중석을 향해 손을 흔들었다. 이 때는 권양숙 여사를 비롯해 함께 관람한 남측의 공식수행원, 특별수행원 전원이 모두 일어났다.

노 대통령은 관중석을 향해 손을 흔들며 9시30분쯤 김영남 상임위원장과 함께 퇴장했다. 이날 공연은 오후 7시30분 시작될 예정이었으나 오후부터 내린 비 때문에 30여분 지연됐다.


한편 북측은 이번 공연에서 이념성을 강조한 부분을 상당부분 수정하고, 평양을 방문한 노 대통령에 대한 나름의 예우를 표하는 내용을 추가했다.

북측은 애초 서장과 본장 1,2,3,4장, 종장으로 구성된 아리랑 공연 가운데 고 김일성 주석과 김정일 국방위원장을 칭송하는 내용 때문에 남쪽에서 논란이 제기됐던 서장을 없앴다. 대신 공연 시작에 앞서 출연진들이 노 대통령을 향해 모란과 진달래 등을 형상화한 종이꽃을 흔들며 환호하는 내용을 삽입했고, 일제 강점기 한민족의 수난사로 시작되는 ‘1장 아리랑 민족’ 공연으로 곧바로 들어갔다.

북측은 종장에서도 ‘영원이 번영하라 조선로동당’, ‘영광스런 조선로동당’, ‘위대한 우리 당에 영광을’ 등 노동당의 정통성을 강조하는 카드섹션 내용을 대부분 제외했다. 또 '제 2장 선군아리랑'의 ‘6경 아리랑 민족의 기상’ 가운데 북한 인민군의 위력을 과시하는 총검술 장면을 빼고, ‘태권도 민족의 슬기’라는 카드섹션을 배경으로 출연진이 태권도 시범을 보이는 장면을 새로 집어넣고, 김정일 국방위원장을 직접적으로 형상화한 카드섹션은 등장시키지 않는 등 일부 공연 내용도 순화시켰다.


멀리보고 뚜벅뚜벅, 청와대TV-희망채널』
【2007 남북정상회담】아리랑 공연 관람 07/10/03

tag·노무현,대통령,아리랑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sfsfsf
2013.09.26 15:31共感(0)  |  お届け
와대박이다삭제
malicem
2007.10.16 08:53共感(0)  |  お届け
잘 보고 담아갑니다삭제
malicem
2007.10.16 08:53共感(0)  |  お届け
잘 보고 담아갑니다삭제
malicem
2007.10.16 08:53共感(0)  |  お届け
잘 보고 담아갑니다삭제
malicem
2007.10.16 08:53共感(0)  |  お届け
잘 보고 담아갑니다삭제
l8032
2007.10.13 01:07共感(0)  |  お届け
좀 퍼가께염...삭제
Blue sea
2007.10.11 10:29共感(0)  |  お届け
10만명이상이라..엄청나군요.....삭제
soklab2001
2007.10.07 02:51共感(0)  |  お届け
귀한동영상이라퍼갑니다삭제
soklab2001
2007.10.07 02:51共感(0)  |  お届け
귀한동영상이라퍼갑니다삭제
z-.z-.d.a-.as
2007.10.07 06:48共感(0)  |  お届け
아리랑이 이런 공연 이구나 잘봤습니다.

그럼...삭제

2007남북정상회담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