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기찬 - 세사람

2007-05-12 アップロード · 258 視聴

이제 이만하면
지겨울 때도 됐는데
언제나 그 사람을 보는
너를 바라며 사는 일
괜한 니 앞에
나는 니 뒤에
항~상 앞만 보는 우리
너는 모르지
너는 모르~지
사랑한단 말도
할수 없는 날
그리 멀지도
가깝지도 않은 곳에
니가 모르는
사랑이 있어
이제 와서 새삼 서글플
일도 아닌데
언제나 너의 곁에
좋은 사람 중
하나였던 나
기쁜 날에도
아픈 날에도
왜~ 니가 보고 싶은지
너는 모르지
너는 모르~지
사랑한단 말도
할수 없는 날
그리 멀지도
가깝지도 않은 곳에
니가 모르는
사랑이 있어
세 사람이선
할수 없는~ 일
처음부터 틀려 버린
이야기
누구 하나도
잘못한거 없는 우리
너를 사랑한
내 잘못이지
너를 사랑한
내 잘못이지

tag·이기찬,세사람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
全体アクセス
1,530
チャンネル会員数
2

새프로그램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이기찬 - 세사람
9年前 · 258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