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슈아 카디슨의 Jessie(제시)

2007-04-16 アップロード · 326 視聴

Jshua Kadison의 Jessie

헐리우드에서 음악가 집안의 아들로 태어난 조슈아 카디슨은 12살 때부터 곡을 쓰기 시작했다. 그의 부모 둘 다 그의 창작적 노래에 지지를 보냈다. 조슈아는 이 시절을 이렇게 회고한다.
"그때부터 피아노를 치기 시작했죠. 어느 날인가 저는 집으로 돌아와 조각가가 되고싶다고 말한 기억이 납니다. 그러나 저의 미술 솜씨는 엉망이었고 재능도 없었죠. 그럼에도 불구하고 저의 어머니는 저를 문구점에 데려가서 핑크빛 석고를 사주며 말씀하셨어요. 조각해 보아라."
어머니의 죽음 후 집에서 독립한 조슈아 카디슨은 방랑길에 올라 미국 전역을 여행하며 각 지방의 음악을 섭렵하였고, 종국에는 네쉬빌에 정착하게 된다.
"여행은 확실히 내게는 일종의 치료 요법과도 같죠. 그런 후에 곡을 씁니다."라고 그는 이야기한다.
그는 네쉬빌과 달라스, 산타 바바라 등지에서 거주하였고, 그의 곡에서도 분명히 나타나는 깨끗하고 자유로운 비전과 영속적인 삶의 경험을 닦아왔다.

싱어송라이터로서 Najee, Freddi Jackson, Joe Cocker와 Smokey Robinson 등에게 곡을 주기도 했던 조슈아 카디슨의 작곡 실력은 초기에 Cole Porter, Roger & Jatt Gershwin 등의 음악에서 그 뿌리를 찾을 수 있다.
그는 언급한다. "내가 최초로 샀던 앨범은 [Rhapsody In Blue]였다."
그는 원래 7살 때 바이올린, 1년 후 트럼펫을 배웠지만 그의 관심은 피아노에 있었다. 하지만 방랑생활을 하는 그에게 있어 그의 주요 악기인 피아노와 함께 할 수 없었던 것은 아이러닉하다. "때때로 나는 피아노에 너무 속박되어 있는 듯한 느낌이다."라고 인정하면서 그는 말한다. "나는 기타를 짊어진 Troubadour(음유시인)가 되길 바라지만 그리 썩 훌륭한 기타리스트는 못됩니다."라고 말한다.

tag·콘서트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하멜 음악감상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