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잃은 잠자리를 놓아주다~

2008-07-10 アップロード · 1,271 視聴

길잃은 잠자리를 놓아주다~

뙤약볕이 내리쬐지만 일처리를 위해 옆건물로 건너가 계단을 오를 때였다.
창가에서 '파파파파파팍~' 거리는 낯익은 날개짓 소리가 들려왔다.
하지만 그 소리의 정체는 쉽게 보이지 않았다.

그리고 볼일을 보고 다시 계단을 내려오는 길에 다시금 거친 날개소리와 마주했다.
대체 어디서 나는 소리일까? 호기심에 유리창가를 살펴보았더니, 잠자리 한마리가 난간 구석에 거친 숨을 몰아쉬며 누워있었다. 그러다 갑자기 온 힘을 다해 창밖을 향해 날개짓을 해댔다.

어떻게 건물 안으로 들어왔는지 모르겠지만, 잠자리는 자신의 눈에는 보이지 않는 유리벽을 뚫고 나가려고 힘겹게 발버둥치고 있었다. 기력이 다했는지 바둥거리는 날개짓이 잦아들었고, 날개 귀퉁이에 흠집도 생겼다.

그래서 살포시 잠자리 날개를 집어 밖으로 나와 놓아주었다.
잠자리는 언제 그랬냐는 듯이 힘차게 파란 여름하늘 속으로 자유롭게 날아올랐다.

안녕...잠자리야....

tag·잠자리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2
全体アクセス
210,951
チャンネル会員数
21

日想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08

공유하기
후두둑~단비가 오시다~
8年前 · 693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