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털 구름타고 가을이 불어왔다!

2008-09-26 アップロード · 920 視聴

[동영상] 비 온 뒤 해맑은 가을이 불어왔다!
양털 구름을 타고, 장난꾸러기 아이들처럼 살고 싶다!

추석이 지났는데도 기승을 부리던 늦더위를 물리친 가을비가 내린 뒤, 언제나 하늘은 맑게 개었습니다.
유리창을 '챙챙챙' 두들기는 바람도 선선한 기운으로 가득합니다. 빨랫줄에 걸린 수건이 춤추는 옥상에는 엄청 따뜻해 보이는 양떼(털) 구름 하늘아래, 빨간 고추가 가을볕에 일광욕을 즐기고 있습니다. 건너편 옥상에는 노파가 빨래를 널고 성큼 다가온 가을을 만끽하고 있습니다. 잠자리들은 예전만큼 재빨리 날지 못하고 쉽게 지쳐 빨래줄에 내려앉습니다.

삭막한 아스팔트 도로를 초록빛으로 감싸는 가로수들도 가을바람에 낙엽을 떨구며 노랗게 변해갑니다. 가벼운 낙엽은 장난치듯 불어온 바람에 공중부양 묘기를 부리며 땅에 내려앉습니다. 내려앉은 곳에는 작은 꽃들이 그 아름다운 자태를 뽐내고, 길가의 강아지풀은 무엇에 신났는지 정신없이 바람과 함께 춤을 춥니다. 바람난 꽃위에서 꿀벌과 등에는 다가오는 겨울을 준비하기 위해 열심히 꽃을 찾습니다.

선선한 바람이 불어 땀도 흘리지 않고 산고개를 넘어 답답한 도심속 공원에 이르니, 천진난만한 아이들이 놀이터에서 뛰어놉니다. 어디로 가자고 보채는 선생님을 따라 아이들은 병아리처럼 줄줄이 행진합니다.

그렇게 해맑은 가을은 우리에게 다시 찾아왔습니다.
지구온난화와 기후변화로 계절의 경계가 사라지고 있다지만, 가을은 선선한 바람을 타고 제 자전거 곁에 자리했습니다.

이 좋은 가을 날을 여러분과 함께 느끼고 싶습니다.

* 원문보기 : http://savenature.tistory.com/2120

tag·가을,구름,하늘,사진,동영상,바람,장난꾸러기,낙엽,양털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3
全体アクセス
210,979
チャンネル会員数
21

日想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