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

2007-02-03 アップロード · 228 視聴

0삼천포로 빠지다
본뜻:삼천포는 경상남도 진주 밑에 있는 작은 항구도시인데 이 도시 이름이 우리말 속담에
등장하게 된 유래가 재미있다
옛날에 어떤 장사꾼이 장사가 잘 되는 진주로 가려다가 길을 잘못 들어서 장사가 안되는
삼천포로 가는 바람에 장사를 망쳤다는 데서 나온 말이라고 한다
또 다른 유래는 부산을 출발하여 진주로 가는 기차가 계양역에서 진주행과 삼천포행으로
갈라지는데, 이때 객차를 잘못 갈아타서 진주로 갈 사람이 삼천포로 가는 기차를 타는 수가
종종 있는 데서 나온 말이라고 한다
바뀐 뜻:이야기가 곁길로 빠지거나 어떤 일을 하는 도중에 엉뚱하게 다른 일을 하는 것을
일컫는 말이다
"보기글"
-야, 우리가 진짜 하려고 했던 얘기는 스터디 그룹 결성 문젠데 왜 갑자기 배낭 여행 얘기가
나왔냐? 이거 얘기가 삼천포로 빠져도 한참을 빠졌잖아
-그 사람은 항상 일의 큰 줄기를 잡지 못하고 삼천포로 빠지는 경향이 있단 말이야


tag·-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만화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13
10年前 · 228 視聴

23:37

공유하기
12
10年前 · 227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