닐 다이어몬드Neil Diamond Jonathan Livingstone Seagull

2008-05-26 アップロード · 2,377 視聴

닐다이어몬드Neil Diamond Jonathan Livingstone Seagull OST
Neil Diamond
1945년 1월 24일 뉴욕의 브룩클린에서 태어난 Neil Diamond는 10살때부터 거리의 악사나 다름없었던 멤피스 백스트리트 보이즈의 일원으로 훠크 뮤직을 연주하면서 돈벌이에 나섰다. 13살 때는 집을 나와 캔서스 시티에서 자기 또래 아이들과 그룹 Road Runners를 만들어 활동을 하다가 63년 CBS Records사에서 싱글 <At Night>로 데뷰하였으나 이것은 신통치 않았다. 그러나 당시에 송 라이터였던 제프 바리와 에리글리니치 부부에게 스카웃되어 고향으로 돌아와 이들과 같이 일하면서 작곡에 전념하였다.
20세 되던 65년 그룹 Jay & Americans의 <Sandy And Me>와 60년대의 중반기를 휩쓸었던 그룹 Monkees의 <I'm A Believer>, <A Little Bit Me, A Little Bit You>가 밀리언셀러가 되어 작곡가로서 닐의 실력은 발휘되기 시작하였다. 이외에도 Cliff Richar의 <I'll Come Running> <Girl, You'll Be Woman> Lulu의 <The Boat That Row> Deep Purple의 <Kentucky Woman> 등이 있으며, 닐은 히트 메이커라는 닉 네임이 붙을 정도였다.
이렇게 작곡가로서 인정을 받자 66년 5월에 히트된 싱글 <Solitary Man>을 발표하였으나 그때는 워낙 그룹 Beatles가 뒤덮고 있던 때라 빌보드 챠트에 No.5까지 올랐다. 그러나 67년에 발표한 <Cherry Cherry>는 굉장한 반응을 일으켜 일약 스타덤에 오르게 되었다.
69년 닐은 Uni Records사로 옮기면서 최대의 걸작 <Sweet Caroline>이 밀리언 셀러를 기록하면서 첫 골드 디스트를 받았으며, 1970년 8월 라스베가스의 인터내셔널 호텔에서 열렸던 Elvis Presley의 스테이지에서 연주되어 대호평을 받았다. 이어 <Holly Holy>가 No.6에, <Cracklin Rosie>가 70년 10월 10일자 빌보드지 No.1에, 70년 마나헤임 공연이 성공으로 연결되면서 닐 다이아몬드는 가수로서의 최전성기를 맞으면서 70년도 빌보드지 선정 최우수 남자가수상을 수상하였다.
72년 <Play Me>와 <Song Sung Blue>가 Top 10에 드는 커다란 히트 곡이었으며, 73년 Columbia로 옮기면서 베스트 셀러 소설인 Jonathan Livingstone Seagull(갈매기의 꿈)을 영화화하는 작업에서 닐이 음악을 의뢰받아 근 1년간의 노력 끝에 개봉된 영화 『갈매기의 꿈』은 아카데미 음악상 후보에 올랐으며, 여기에 삽입되었던 <Be>는 제24회 그래미상에서 최우수 음악상을 동시에 수상하였다.
그후 74년 11월 <Longfellow Serenade>가 No.5에 올랐고 76년 여름 앨범 「Beautiful Noise」를 발표하여 싱글 <Beautiful Noise>와 <If You Know What I Meen>이 히트하였으며, 77년 말 앨범 「I'm Glad You're Here With Me Tonight」를 발표하여 나폴레옹의 연인 Desiree를 노래한 <Desiree>가 크게 히트하였다. 그리고 우리에게 널리 불려졌던 <You Don't Bring Me Flowers>를 브룩클린에 있는 엘리섬 고등학교 출신의 Barbra Streisand와 듀엣으로 불러 커다란 화제와 함께 78년 12월 2일자 빌보드지에 No.1에 오르는 대히트를 내었다. 이어 <Forever In Blue Jeans>가 싱글 커팅되었고, 80년 앨범 「September Morn」을 발표하여 싱글 <September Morn>이 29번째의 Top 40 곡이 되었다.
1981년, 그러니까 실로 8년만에 27년 알 존슨과 53년 테니 토마스의 주연으로 상영되었던 영화 『The Jazz Singer』를 손수 제작하고 주연을 맡았으며, 사운드 트랙 앨범 「The Jazz Singer」에서 첫번째로 <Love On The Rocks>가 커팅되어 No.1에 오르면서 골드 레코드를 수상하였으며 앨범은 플래티늄을 기록하였다. 이어 <Hello Again>과 <America> 등 세곡의 싱글이 연이어 히트하며, 60년대를 넘어서 70, 80년대에 들어와서도 그의 재능은 퇴색하지 않고 의연히 톱 스타의 자리에 머물고 있다.
닐 다이아몬드의 음색은 밝고 부드러우며 특히 듣기 쉽고 따라 부르기 쉬운 것이 그의 장점이며 또한 히트의 강점이기도 하다.
-OST-
1. Prologue Listen
2. Be Listen
3. Flight of the Gull Listen
4. Dear Father Listen
5. Skybird Listen
6. Lonely Looking Sky
7. Odyssey: Be/Lonely Looking Sky/Dear Father
8. Anthem
9. Be
10. Skybird
11. Dear Father
12. Be
=Jonathan Livingstone Seagull=
미국의 소설가 리처드 바크(Richard Bach)의 갈매기를 주인공으로 한 우화소설.
저자 리처드 바크
장르 소설
발표 1970년
1970년 미국에서 발표된 소설이다. 프랑스의 소설가 생텍쥐페리처럼 전직 비행사였던 작가가 비행에 대한 꿈과 신념을 실현하고자 끝없이 노력하는 갈매기 조너선 리빙스턴의 일생을 통해 모든 존재의 초월적 능력을 일깨운 우화형식의 신비주의 소설이다.
신(神)의 영역에 도전한 '오만의 죄로 가득한 작품'이라는 성직자들의 거센 비난에도 불구하고 출판되자마자 미국 문학사상 최대의 베스트셀러였던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의 판매기록을 뛰어넘는 세계적 베스트셀러가 되었다.
한국에서는 1973년 문예출판사에 의해 최초로 번역·출판되어, 이보다 1년 먼저 번역·출판된 《어린왕자》와 함께 스테디셀러로 널리 읽히고 있다.
조너선 리빙스턴은 단지 먹이를 구하기 위해 하늘을 나는 다른 갈매기와는 달리 비행 그 자체를 사랑하는 갈매기이다. 멋지게 날기를 꿈꾸는 조너선은 진정한 자유와 자아실현을 위해 고단한 비상의 꿈을 꾼다. 조너선의 이러한 행동은 갈매기사회의 오랜 관습에 저항하는 것으로 여겨져 다른 갈매기들로부터 따돌림을 받게 되고 끝내 그 무리로부터 추방당하게 된다.
동료들의 배척과 자신의 한계에도 좌절하지 않고 끊임없는 자기수련을 통해 완전한 비행술을 터득한 조너선은 마침내 무한한 자유를 느낄 수 있는 초현실적인 공간으로까지 날아올라 꿈을 실현하게 된다. 그러나 조너선은 자기만족에 그치지 않고 동료 갈매기들을 초월의 경지에 도달하는 길로 이끈다.
이 작품은 자유의 참의미를 깨닫기 위해 비상을 꿈꾸는 한 마리 갈매기를 통해 인간 삶의 본질을 상징적으로 그린 감동적인 내용의 소설이다. 특히 다른 갈매기들의 따돌림에도 흔들림없이 꿋꿋하게 자신의 꿈에 도전하는 갈매기의 인상적인 모습에서 자기완성의 소중함을 깨닫게 된다. 작가는 '가장 높이 나는 새가 가장 멀리 본다'는 삶의 진리를 일깨우며, 우리 인간들에게 눈앞에 보이는 일에만 매달리지 말고 멀리 앞날을 내다보며 저마다 마음 속에 자신만의 꿈과 이상을 간직하며 살아갈 것을 촉구하고 있다.

tag·닐다이어몬드Neil Diamond Jonathan Li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happyworld
2009.02.11 21:26共感(0)  |  お届け
sdfgsdfg삭제
happyworld
2008.11.04 06:39共感(0)  |  お届け
asdfasdf삭제
피아니스트 카렌
2008.08.29 22:06共感(0)  |  お届け
감사합니다^^삭제

♣Classic♣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7:28

공유하기
Helene Grimaud En Concert
8年前 · 339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