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뉴스]장영남 “관객 집중 우월감NO, 책임감YES”

2007-11-29 アップロード · 211 視聴

29일 오후2시 서울 남산 드라마센터에서 연극 ‘서툰 사람들’ 시연회 및 기자 간담회가 열렸다.

시연회 후 가진 기자 간담회에서 연극 열전의 관심 집중으로 다른 연극이 소외되는 것은 아니냐는 기자의 질문에 장영남은 “관객이 찾아오기만 한다면 꼭 그렇게 치우친다는 것보다도 그러면서 일반 순수한 관객들을 조금이라도 더 불러 모을 수 있다면 기회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녀는 “그런 분들이 연극에 대해서 좋은 마음을 가지시고 재미있게 보시면 그다음에 ‘그때 본 연극이 재미있는데 또 한번 보러 가볼까?’라는 마음을 줄 수만 있다면 이 가장 중요한 것 같다”라고 말했다.

연극 ‘서툰 사람들’은 깜빡 잊고 현관문을 잠그지 않은 서툰 집주인 ‘유화이’와 그것도 모르고 고생해서 문을 열고 들어온 마음씨 착한 서툰 도둑 ‘장덕배’가 만나 소란 끝에 사랑에 빠진다는 장진표 코믹 소란극이다.

유화이 역에는 대학로의 연인 ‘장영남’과 연극 무대에 첫 도전을 하는 ‘한채영’이 더블 캐스팅 되었으며, 장덕배 역에는 현재 영화와 TV를 넘나들며 큰 활약을 보이고 있는 류승룡과 위트 가이 강성진이 더블 캐스팅 되었고, 난타와 짬뽕의 주인공 김원해와 다재다능하지만 연기력이 더욱 탁월한 이상훈이 1인3역의 조연으로 연극의 맛을 더 해준다.

연극‘서툰 사람들’의 유쾌하고, 엉뚱한 캐릭터들은 12월7일 동숭아트센터 소극장에서 관객들과 첫 만남을 갖는다.

[뉴스와 동영상, 실시간 생중계TV ⓒ 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클릭 < http://www.gonews.co.kr >

tag·서툰사람들,연극열전,장진,장영남,한채영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LIVE 연예통신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