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뉴스] 던파, 고객상담 '유저의 눈높이에서 해결’

2008-04-08 アップロード · 1,198 視聴

앞으로 네오플의 ‘던전앤파이터’(이하 던파) 고객 상담이 유저들의 눈높이에서 이뤄져 나갈 것으로 보인다.

네오플이 지난 3월 24일 확장 이전한 던파 강남 고객센터는 고객과의 대면 상담을 통해 ‘던파’를 즐기는 유저들의 불만사항과 피해사례들을 효율적으로 해결 및 관리해 나가게 된다.

강남 고객센터는 ‘1:1 대면상담’, ‘메일/게시판 응대’, ‘인바운드 콜센터’, 총 세 가지 방식으로 세분화 돼 고객 상담이 이뤄진다.

현재 콜센터 부문은 간부와 직원, 그리고 교육생 포함해 50명 내외로 구성돼 있으며, 메일/게시판 관리는 20여명 직원이 투입 돼 던파를 즐기는 유저들의 불편을 최소화 하게 된다.

관계자에 따르면 던파 강남 고객 센터는 신라호텔, 아이리버 고객센터, nhn 등을 벤치 마킹 해, 최대한 고객들의 편의와 만족을 줄 수 있는 수준으로 기획됐고, 현재 조금씩 내실화를 기하고 있는 단계라고 한다.

최근 해킹에 의한 피해가 심각한 수준까지 사회적 문제를 일으키고 있는 가운데, 던파 고객센터 조성환 팀장은 “점점 교묘해지는 해커들을 원천적으로 막는 방법은 힘든 실정이다”고 말하며, “예전에는 해킹에 의한 피해 해결책도 고객들이 요하는 만큼 충분히 이뤄질 수 없는 경우도 발생해, 고객들의 원성을 사는 경우도 빈번하게 발생했다”고 밝혔다.

그는 또 “이런 실정 속에서 던파 강남 고객센터는 은행 창구 방식을 사용해 공간을 오픈하고 실질적인 피해 해결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끝으로 조 팀장은 “기존 게임 관련 고객상담은 음지에서 이뤄지는 경우가 많았고, 해결방안을 고객에게 뚜렷하게 제시하지 못한 경우도 많은 것이 사실이었다”며, “이번 확장 이전을 통해 직접 고객과 대면하면서, 최대한 고객이 만족할만한 해결과 상담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뉴스와 동영상, 실시간 생중계TV ⓒ 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클릭 < http://www.gonews.co.kr >

tag·던파,네오풀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뿅뿅뿅
2009.01.31 16:13共感(0)  |  お届け
그렇게 말하는 사람들이 해킹 답변을 7일 이상이 지나서야 해주냐?
그것도 상황을 모르겠으니까 다시 쓰라고 아놔 장난하나 진짜삭제
2008.05.30 23:13共感(0)  |  お届け
머리 떡진거바
삭제

게임 VS 게임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