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뉴스]카스온라인, ‘진짜 스나이퍼’ 발굴 완료

2008-05-26 アップロード · 894 視聴

,넥슨은 지난 24일과 25일 서울에서 개최한 총 상금 1억 5천만 원 규모의 '카운터스트라이크 온라인 전국대회' 경기, 서울 지역 본선대회에서 '라베가(Lavega)'클랜과 '뉴클레우스(Nucleus)' 클랜이 각각 우승했다고 26일 밝혔다.

예선 풀리그 전승을 거둔 우승 후보 '라베가' 클랜은 4강에서도 상대팀을 16:7로 가볍게 제압한 후 결승에서도 2경기에서 연장전을 맞는 위기를 겪었으나 결국 한 경기도 내주지 않으며 완벽한 우승을 차지했다.

서울지역에서는 뛰어난 실력을 자랑하는 강한 우승 후보 클랜들이 대거 본선에 참가해 한 치도 예상하기 힘든 치열한 접전이 이뤄졌다. 특히 4강전의 두 경기 모두 역전에 역전을 거듭하는 명승부 끝에 16대 12, 16대 14 라는 스코어로 '시즈(SIZ)'클랜과 '뉴클레우스'클랜이 결승에 진출했다.

결승전에서 '뉴클레우스' 클랜은 첫 경기를 내주었으나 연달아 두 경기를 따내는 저력을 과시하며 혈투의 종지부를 찍었다.

지역별 우승 클랜에게는 300만원의 상금이, 2위와 3,4위 클랜에게는 각각 200만원, 100만원의 상금이 부상으로 주어졌으며, 경기지역 4위 및 서울지역 6위까지는 '전국 결선' 진출 자격이 주어졌다.

한편 서울 본선 대회장에 유명 카운터스트라이크 프로게임 단 '이스트로(eSTRO)'선수들이 방문해 랜파티에 참가한 유저들과 이벤트 경기를 갖는 등 유저들과 함께 시간을 보내 큰 호응을 얻었다.

이스트로의 리더 편선호 씨는 "카스온라인 유저들과 어울려 경기도 하고 축제와 같은 대회를 즐길 수 있어 너무 좋았다"며 "전국 결선에 참가해서도 좋은 모습 보여 드리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로써 총 3주간의 랜파티를 겸한 전국대회 지역별 본선 일정 및 전국 7개 지역에서 결선에 진출할 20개 클랜 선발도 완료됐다.

넥슨은 별도로 시드를 배정한 12개의 클랜과 함께 오는 6월 서울에서 전국 결선을 진행할 예정이다.

[뉴스와 동영상, 실시간 생중계TV ⓒ 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클릭 < http://www.gonews.co.kr >

tag·넥슨,뉴클레우스,라베가,랜파티,이스트로,카스,카운터스트라이크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게임 VS 게임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