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뉴스]건국절…‘단절된 신생국가 大韓民國, 그 위험한 시작’

2008-08-01 アップロード · 184 視聴

광복절을 건국절로 바꾼다?

최근 한나라당 정갑윤 의원이 광복절을 건국절로 변경한다는 법안을 발의하면서 역사논쟁이 뜨겁게 일고 있다.

특히 현재 8.15 광복절과 관련해 정부가 추진 중인 행사가 ‘광복 63주년 기념행사’가 아닌 ‘건국 60주년 기념행사’라는 명목 하에 기획되고 있으며 지난 22일 뉴라이트 등 민간 보수 단체가 개최한 '대한민국 건국 60주년 기념 국제학술회의'에는 한승수 국무총리가 참석해 축사를 하는 등 밀착된 행보를 보이고 있어 정부 차원에서 ‘건국’이라는 개념의 재해석이 되고 있다는 점만은 분명해 보인다.

“친일보수세력에 편승한 획책”

우선 1948년의 정부수립을 건국일로 지정한다면 우리 한민족의 역사는 단절되고 왜곡될 수밖에 없다는 문제점이 대두된다.

단군 고조선 이후 반만년동안 이어져온 한민족의 역사가 순식간에 반백년 신생국 역사로 움츠러들고 1910년에서 1948년까지 38년의 민족역사가 단절되며 이 시기에 전개된 항일독립운동도 통째로 부정된다.

무엇보다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존재 자체가 유명무실해지는 것은 우리나라의 역사적 정체성을 뒤흔든다는 데 큰 위험성을 내포하고 있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지적이다.

특히 정 의원이 발의한 법안대로 ‘건국절’이 지정될 경우 1905년 당시 독도를 자기 영토로 편입했다는 일본의 주장에 맞설 근거를 잃게 된다. 결국 더 이상 독도를 우리 영토로 주장하지 못하는 자기모순에 빠지게 된다는 것이다.

이와 관련해 최근 광복회를 중심으로 반대운동이 일고 있는 가운데 국회에서도 저지 움직임이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민주당, 민주노동당, 창조한국당 소속 의원 68인은 1일 광복절의 건국절 전환 시도를 규탄하고 백지화를 요구했다.

이들은 정부 여당의 이 같은 움직임이 뉴라이트를 비롯, 일부 친일보수세력과 그에 편승한 획책이라고 규정하며 “일제강점기 36년동안 대한독립을 위해 국내외에서 일본제국주의와 싸워 목숨을 바친 ‘항일독립운동가’들의 명예를 더럽히는 반역사적 행위이자 대한민국 ‘임시정부법통’ 계승의 참된 의미를 짓밟는 반헌법적 행태”라고 성토했다.

이들은 ‘건국60주년행사’의 개최 및 ‘건국절 지정’을 막기 위해 공동대처하고 헌법전문의 ‘3.1운동으로 건립된 대한민국임시정부의 법통과 불의에 항거한 4.19민주이념 계승’이라는 민족적, 민주적 가치를 실현한다는 계획이다.

민주당 김우남 의원은 “48년을 건국의 시점으로 한다면 통일 한국은 상실될 것”이라면서 “이 정부는 이제라도 정신을 차리고 역사화 뚜렷하게 대화를 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독도수호, 역사왜곡대책특별위원회 위원이기도 한 민주당 강창일 의원은 “정통과 법통을 부정하는 새로운 이념의 논쟁”이라며 “식민지근대화론을 합법화하는 사람들의 주장을 수용하는 격이 된다는 문제도 발생한다”고 힐난했다.

강 의원은 “상해임시정부를 부정하며 48년된 신생국가로 만드는 이러한 시도는 분단을 고착화하고 지금까지의 역사와의 단절을 선포하는 셈”이라고 목소리를 높이며 “범국민운동이라고 불사하겠다”는 강경한 입장을 밝혔다.

같은 당 조배숙 의원도 ”근대적 의미에서 정부라면 1919년 상해 임시정부가 발족됐는데 건국절로 지킨다는 것은 역사적 이치에 맞지 않는다”며 “제대로 우리 역사를 이해하지 못하는 건국의 개념은 철회돼야 한다”고 말했다.

[뉴스와 동영상, 실시간 생중계TV ⓒ 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클릭 < http://www.gonews.co.kr >

tag·광복절,건국절,정갑윤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함안군칠원면사무소
2008.08.16 14:00共感(0)  |  お届け
함안군칠원면사무소 경남신문 김동식 이영진 마산내서읍면사무소 마창교차로 김병선 함안군칠원면사무소 남자30909이죽음을여자3ㅕㅇ (2008-08-14 12:17:51) (2008-08-14 12:18:11) wqeweq12 함안군칠원면사무소 남자30909이죽음을여자3ㅕㅇ (2008-08-14 12:17:51) (2008-08-14 12:18:28) (2008- (2008-08-15 13:02삭제

정치[政治]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