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뉴스] 교육보건포럼 “‘보건교과’ 설치는 한나라당 당론 입법이자 대선공약”

2008-08-04 アップロード · 240 視聴

보건교육포럼은 ‘보건교과 시행’을 10일까지 고시하지 않아서 발생하는 일체의 책임은 교육과학기술부가 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보건교육포럼은 4일 서울 도렴동 정부종합청사 앞에서 ‘학교보건법 보건교과 추진 즉시이행 촉구집회’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보건교육포럼 김미경 공동대표는 “보건교과 설치는 이명박 대통령의 공약사항이자 한나라당의 당론이며 지난해 12월 국회 본회의를 만장일치로 통과해 공표됐던 사항”이라며 “맞벌이 핵가족화, 저출산 고령화로 인해 아이들 건강, 보건교육은 국가적 의제일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김 대표는 “교과부 역시 초등학교 5,6학년 34시간, 중고 선택교과 도입 안을 지난달 공청회에서 발표한 바 있고 8월 중에 이 안을 발표·고시할 것을 약속한 바 있지만 갑자기 태도를 돌변, 혼란을 조장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김 대표는 “오는 10일 내에 고시를 하지 않으면 법에 명시된 내년 3월 1일 보건수업은 불가능하다”며 “그 피해는 지금도 성폭행, 위장병, 비만 및 흡연 등에 시달리고 있는 아이들과 학부모의 고통으로 이어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특히 요즘은 너무나 많은 아이들이 성폭행, 비만 등의 문제로 고통 받고 있다”며 “지난 1963년 폐지된 보건교과는 학생들이 제 몸의 소중히 생각하고 관리할 수 있도록 교육하기 위해 꼭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김 대표는 “청와대는 교과부가 대선공약과 법을 지킬 수 있도록 지도 감독하고 국회는 교과부가 법 집행을 바로 할 수 있도록 나서야 한다”며 “10일 내에 공청회 원안대로 보건교과 도입을 고시할 것”을 강조했다.

한편 보건교육포럼은 보건교과를 공청회 원안대로 고시할 것을 교과부에 촉구하며 지난 21일부터 2주일간 교과부 앞에서 집회를 열고 있다.

[뉴스와 동영상, 실시간 생중계TV ⓒ 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클릭 < http://www.gonews.co.kr >

tag·보건교육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사회·이슈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