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뉴스]'내 남자의 여자',요즘 세대에 맞는 것 같다

2007-06-21 アップロード · 1,038 視聴

화제 속에 막을 내린 '내 남자의 여자 종방연'이 20일 오후 6시 30분 목동 SBS 사옥에서 열렸다.

결말에 대해서 묻는 말에 배종옥(지수)은 인터뷰에서 '누구에 의해서 삶이 해결되지 않는 그런 명제들을 준 것 같아 요즘 세대에 맞는 것 같다', '미래를 설정했다면 상투적이면서 재미없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또한 '삶이란 이런 게 아니냐 하고 담담히 풀어가는 해결책이 맘에 들었다.'라고 전했다.

<인터넷 신문 공인 1등 고뉴스 ⓒ 고뉴스 http://www.go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고뉴스내,남자의,여자요즘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LIVE 연예통신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