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뉴스]이재오 “이게 뭡니까?"

2007-08-16 アップロード · 3,579 視聴

이재오 한나라당 최고위원은 검찰이 이명박 전 서울시장의 ‘도곡동 땅’ 의혹과 관련한 수사내용을 공개할 수 있다는 입장을 밝힌 것과 관련 “전형적인 김대업 수법”이라며 강하게 반발했다.

검찰은 15일 오후 공식 발표문을 내고 “(이상은씨 보유 부분은 제3자 차명재산 이었던 것으로 보인다는) 수사 결과 발표와 관련, 정치권이 ‘검찰이 공작정치 총대를 메었다’며 검찰총장 및 수사 검사들에 대한 탄핵을 운위한다”며 “이는 검찰의 중립성을 훼손하는 것으로 심히 유감스럽다”고 주장했다.

이명박 전 서울시장 캠프와 한나라당 지도부의 비판에 ‘정면대응’ 카드를 만지작거리기 시작한 것. 이에 이명박 전 서울시장 캠프의 좌장격인 이재오 의원이 검찰의 대응을 ‘김대업 수법’으로 규정하며 강하게 반발했다.

16일 한나라당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한 이재오 의원은 “검찰이 지금 정치를 하고 있다. 노무현 정권 2기 만들기 위해, 노무현 대통령과 사시 동기인 정상명 총장이 총대를 메고 있다. 검찰은 수사로 말해야 한다. 우리는 정권 교체기 마다 검찰이 권력에 부화뇌동하면서 정치검찰로 변신했는지 똑똑히 봐왔다”고 말했다.

이어 “검찰이 뭐하는 짓이냐”며 “이게 전형적인 김대업 수법 아니냐. 치고 빠지고, 정치검찰이 청와대 권력의 총대를 메는 것 아니냐. 언제 한나라당이 수사를 방해했나. 언제 한나라당이 수사한 내용을 공개하지 말라고 했나. 이 검찰이 뭐하는 짓이야. 한나라당 경선 깨면 노 정권이 연장될 줄 아는 꿈을 검찰은 깨기 바란다”고 말했다,.

또 이재오 의원은 박근혜 전 한나라당 대표 측이 이 전 시장의 후보사퇴를 촉구한 것에 대해서도 ‘쿠데다 하자는 것이냐’며 박 전 대표 측 대응을 ‘판을 깨기 위한 것’으로 규정지었다.

이 의원은 “박근혜 전 대표 측이 후보사퇴 촉구했다. 이 뭐하는 짓이냐. 경선하자는 것이냐. 경선하고 승복안하겠다는 것이냐. 경선 전에 탈당하겠다는 것이냐”면서 “경선 앞두고 상대방 후보 사퇴하라고 안하나. 당 앞에서 데모 안하나. 이게 뭡니까. 이게ㅐ 경선하자는 것이냐, 쿠데다 하자는 것이냐”고 말했다.

또 “후보사퇴요구한 사람들이 승복하겠는가? 탈당하는 수밖에 없지 않느냐, 경선 불참하는 것 밖에 없는 것 아니냐”면서 “이런 상황이 계속되면 나는 지금까지 살아왔듯 모든 것을 걸고 투쟁하겠다. 투쟁하다 안되면 정치인의 한사람으로 중대 결단 내리겠다”고 말했다.

덧붙여 “어떤 길이 역사의 국민의 길에 부끄럽지 않은 길인지 인생행로대로 내 스스로 결단 내리겠다”고 말했다.

<뉴스와 동영상, 실시간 생중계TV ⓒ 고뉴스 http://www.go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고뉴스이재오,“이게,뭡니까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정치[政治]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