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뉴스TV]발신번호표시 조작 벌금 5천만원

2007-08-21 アップロード · 2,611 視聴

앞으로 휴대전화 발신자번호표시를 악의적으로 조작할 경우 최대 5천만원의 벌금형이 부과되는 등의 강도높은 처벌이 이뤄집니다.

정보통신부는 발신자번호표시 조작에 대한 처벌규정이 담긴 전기통신사업법 개정안이 다음달 30일부터 본격 시행에 들어간다고 17일 밝혔습니다.

사기나 폭언, 협박 등 다른 사람을 속일 목적으로 송신인의 전화번호를 변조 또는 허위로 표시하거나, 이를 위한 서비스를 제공할 경우 최대 5천만원의 벌금형에 처해집니다.

이번 개정 법률은 발신자번호표시 조작을 통해 전기통신을 악용하는 행위를 규제할 수 있는 법적 근거를 마련하는 취지에서 의원입법 형태로 마련됐습니다.

이번 개정 법률은 최근 발신자번호표시를 조작하는 방법으로 특히 공공기관으로 사칭하여 불특정 다수에게 전화를 걸어 계좌에서 돈을 빼가는 전화 금융사기를 일정 부분 차단할 수 있을 것으로 정통부는 기대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전화금융사기범의 경우 발신번호를 금융감독원 등의 번호가 뜨게 하는 방식으로 피해자를 속여 돈을 가로챈 것으로 알려졌기 때문입니다.

이에 정통부는 개정 전기통신사업법이 다음달 말부터 본격 시행되면 발신자번호표시 조작을 악용한 금융사기 등 각종 범죄행위 근절에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내일도 알차고 어렵지 않은 경제 이야기로 다시 찾아뵙겠습니다. 8월 21일 경제수첩이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뉴스와 동영상, 실시간 생중계TV ⓒ 고뉴스 http://www.go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고뉴스TV발신번호표시,조작,벌금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경제e-파일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