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뉴스] 죽어가는 한국타이어 직원들, 핸드백 ‘불똥’

2007-11-05 アップロード · 144,147 視聴

한나라당 이명박 대선후보의 부인인 김윤옥 씨의 고가 핸드백 논란이 이 후보의 해명발언에 이어 한국타이어직원 돌연사 사건에까지 번지고 있다.

이 후보가 5일 관훈클럽 초청 토론회에서 "부인의 핸드백은 사위 셋이 합쳐서 선물한 것"이라고 밝힌 것과 관련해 대통합민주신당 측은 "기존의 해명과 다르다"며 논란이 인 것.

나아가 신당은 문제의 셋째 사위가 부사장으로 있는 한국타이어 공장 직원들이 잇달아 돌연사 해 작업환경 유해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을 두고 다시 이명박 후보에 대해 비난하고 나섰다.

5일 유은혜 부대변인은 국회 정론관에서 “한국타이어의 회장은 이 후보의 사돈이고 부사장은 장모에게 1000만원이 넘는 고가 핸드백을 선물한 셋째 사위”라고 밝히며 “한 식구처럼 보살펴야 할 공장직원들이 왜 계속 죽음의 늪으로 빠져들고 있냐”며 추궁했다.

유 대변인은 또 “그 원인을 철저히 밝히고 대책을 마련해야할 회사 측에서 사망한 직원들의 가계도까지 만들어 가면서 유가족들을 회유하고 협박하고 있다는 소식에 경악을 금할 수 없다”고 전했다.

한편, 4일 방송된 MBC ‘시사매거진2580’는 “한국타이어 공장에서 1년 반 사이 잇달아 직원들이 심장 질환으로 돌연사 했다”고 보도했으며 “타이어 제조 공정에 쓰이는 솔벤트가 심장 질환의 원인일 수 있다”고 의혹을 제기한 바 있다.

이 프로그램에 따르면 공장에서 근무하는 일부 직원들이 화학물질 솔벤트로 두통과 어지러움을 호소했지만 회사 측은 현재 사용하는 솔벤트에 문제가 없다고 맞서고 있는 상황이다.

이와 관련 노동당국도 관련한 문제점을 인식하고 이미 지난달 초부터 특별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노동계는 한국타이어 직원들의 안타까운 소식이 자칫 여·야간의 정치공방으로 번질까 우려하고 있다.

[뉴스와 동영상, 실시간 생중계TV ⓒ 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클릭 < http://www.gonews.co.kr >

tag·고뉴스,죽어가는,한국타이어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c
2007.12.29 09:49共感(0)  |  お届け
★─짧은 기간 완벽한 바디라인을 꿈꾼다.─★
연예인, 탑모델들도 먹고 에스라인으로~
두 달만에 8kg감량! 77size→55size
요요NO!---------------변비NO!!
♡NAVER 검색창에 ★나도에스라인★삭제

정치[政治]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