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합당 앞두고 '파열음' 여전

2007-08-16 アップロード · 362 視聴

[앵커멘트]

오는 20일이면 열린우리당은 대통합민주신당으로 사실상 흡수되면서 사라지게 됩니다.

하지만, 당 안팎에서 반발하는 목소리가 잦아들지 않고 있어 합당 과정에 변수가 될 지 주목됩니다.

박소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김혁규 전 지사, 김원웅 의원, 강운태 전 장관.

열린우리당 대선주자 세 사람이 대통합민주신당과 열린우리당의 합당을 무산시키기 위해 힘을 합치기로 했습니다.

열린우리당 정체성을 살리지 못한 일방적 흡수합당에 반대한다는 것입니다.

참여정부를 부정하는 세력이 민주신당의 중심에 있는 상황에서는 합당의 명분도 감동도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인터뷰:김혁규, 전 열린우리당 의원]

"많은 당원들이 분개하고 있어요."

오는 18일 열린우리당 임시 전당대회에서 합당안 처리 문제를 표결로 해야 한다면서 반대를 주장하는 대의원을 결집하고 있습니다.

사수파 당원들이 세력을 규합해 합당안 통과를 막겠다고 나설 경우 물리적 충돌이 일어날 가능성도 있습니다.

\\'우리당지킴이연대\\'가 제기한 전당대회 무효 확인 가처분 신청에 대한 결론도 머지않아 나올 예정입니다.

법원이 당원들 주장을 받아들인다면 합당 논의가 원점으로 돌아갈 수도 있습니다.

합당을 둘러싼 파열음은 민주신당 내에서도 만만치 않습니다.

비노 진영 의원들이 공동 성명을 계획하고 있는데 그 주요 내용은 아무런 반성도 없이 친노세력을 받아들이는 합당은 받아들일 수 없다는 것입니다.

하지만 민주신당과 열린우리당 소속의 대다수 의원과 당원들이 대통합의 명분에 동의하고 있어 예정된 합당 수순을 저지하기는 어려울 것이라는 것이 대체적인 관측입니다.

YTN 박소정[sojung@ytn.co.kr]입니다.

tag·YTN합당,앞두고,파열음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하나만
2007.09.02 03:42共感(0)  |  お届け
가입후 5분안에 원하는 엔조이파트너만나기!
엔조이파트너만을 구하는곳!
http://KoreaSogeting.com

지겹게 채팅방에서 대기하지 마시고
만남 신청만 등록해노면 핸드폰으로 그녀의
전화번호가 전달됩니다...

망설이지 마시고 지금 바로바로~!삭제
하나만
2007.09.02 03:06共感(0)  |  お届け
1:1 지금 바로 만날 오빠만, 장난사절, 매너남만, 한시간 두시간 아닌 하루 길게 같이 있을오빠만요. KoreaSogeting.com 에 접속하셔서 아이디 yasuni 찾으세욤~~~(조껀하려는 여성분들도 강추!)삭제
今日のアクセス
1
全体アクセス
7,617
チャンネル会員数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