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른아홉번째섬김 - 끊겼지 뭐!

2007-07-27 アップロード · 51 視聴

집 찾기가 매우 어렵다. 네비게이션의 추적이 끝나고 무작정 가던 길을 더 가서 동네를 찾았다. 경로회관에서 할머니를 한전 차에 태워 모시고 섬김의 집을 찾았으나 할머니는 청소하러 가셨단다. 두 아들은 아파서(병명은 정확하지 않지만 결핵이라고 함)병원에 가고, 할머니 혼자 청소를 해 주고 생계비를 버신단다.
전화가 있느냐고 길 안내 할머니에게 물으니 '끊겼지 뭐'라고 하신다. 끊기는 것이 당연하다는 표정이시다. 묻는 우리가 어리석다는 표정도 보이신다. 저녁에 늦게 와야 만날 것이라고 해서 그렇게 하겠다고 다짐하고 집을 나섰다. '다시 찾아뵙겠습니다. 그 때까지 건강하세요'

tag·서른아홉번째섬김,끊겼지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
全体アクセス
8,213
チャンネル会員数
2

단전가정에 빛을!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