쉰일곱번째 섬김 - 문을 열어놓고...

2007-09-01 アップロード · 54 視聴

재방문을 했다. 문이 열려있다. 사람이 사는 것은 분명한데, 지난 번과 같이 문을 열어놓고 외출을 하신 것 같다. 밖에 나와서 한 참을 기다려보고, 연락처가 없어서 무작정 찾아오는 어려운 방문이기에 만나보고 가야겠다는 아쉬움에 여기저기를 살펴보았으나 허탕이다. 그러나, 반딧불운동본부는 만날 때까지 노력하여 어려운 사정을 사랑으로 나누어 짐을 조금이라도 덜어드리겠다는 마음의 다짐을 하고 발길을 돌렸다.

tag·쉰일곱번째,섬김,문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
全体アクセス
8,213
チャンネル会員数
2

단전가정에 빛을!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