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순여덟-아홉번째 섬김 : 왜,전기수급계약해지 알림이

2007-10-13 アップロード · 51 視聴

보기에도 오래된 아파트라고 생각되었다. 비포장을 많이 들어왔기에 더 외딴 곳이라는 생각도 들었다. 두 집 모두 사람은 못 만났다. 문에는 전기수급계약해지 통지서만 붙어있다. 문명과 단절되는 마지막 통지서 같다. 어지럽게 붙어있는 광고딱지가 더욱 을씨년스럽게 만든다. "다시 찾아오겠습니다. 좋은 일들이 생기시기를 기원합니다. 작은 힘이지만 도움이 되고 싶어서 이렇게 연락처가 없기 때문에 무작정 찾아온 것입니다. 만나뵙기를 기원합니다. 잘 됩니다. 힘을 내세요."

tag·예순여덟아홉번째,섬김,왜전기수급계약해지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今日のアクセス
1
全体アクセス
8,213
チャンネル会員数
2

단전가정에 빛을!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