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무임승차`아닌 심대표 상대할‘구원투수`

2008-02-27 アップロード · 214 視聴

나경수(46) 한나라당 서구 을 예비후보는 “심대평 의원은 행정가로서는 능력을 인정받는 분이지만, 정치적으로는 지역주의의 낡은 이념에 매달려있다”고 비판했다. 그는 이어 “(심대표가)지난 1년간 정말 지역을 위해 열심히 했나 의문이 든다”면서 “지역을 생각하면 대선당시 이명박 후보를 지지했어야 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또 “나를 두고 무임승차론을 제기하는데 그렇게 생각하지 않는다”면서 “심 대표라는 거물을 상대하기 위한 구원투수가 되기위해 지원했다”고 밝혔다.
-중도일보-

tag·나는,‘무임승차아닌,심대표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18대국회/지방의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