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유근 "대전이 하버드보다 좋아

2009-02-26 アップロード · 8,902 視聴

“스티븐 호킹을 뛰어 넘는 것이 1차 목표입니다.”

천재소년으로 세간의 이목을 받고 있는 송유근(사진·11)군이 25일 과학기술연합대학원대학교(이하 UST) 천문연구원 캠퍼스 석사과정에 입학했다.

송 군은 이날 “100여개 연구소가 위치한 대전은 하버드 대학이나 M.I.T보다 더 좋은 연구 환경을 갖춘 곳으로 생각한다”며 “이곳에서 스티븐 호킹(Stephen William Hawking)을 뛰어 넘는 것을 1차 목표로 삼고 연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그는 “원나라에서 목화씨를 가져 온 문익점보다 목화씨 재배에 성공한 장인 정천익처럼 외국 유학보다는 내실있는 교육과 연구를 하고 싶어 UST를 선택했다”며 “우주의 시작, 팽창, 초끈 이론이나 빅뱅 이론 같은 연구를 하고 싶다”고 학업계획을 밝혔다.

그는 “‘최연소’ 또는 ‘천재소년’ 등의 수식어 보다는 그냥 ‘과학자’라고 불러 주길 바란다”며 “사람들이 또래 친구가 없을 것이라고 생각하지만 실제 친한 또래 친구들이 10명 정도 있다”고 전했다.

<> 또 지난달 15일 ‘세계천문의 해’ 선포식에서 멋진 드럼 연주를 선보였던 그는 “드럼소리는 기타소리처럼 화려하지 않지만 노래의 흐름을 이끄는 매력이 있다”며 “기초나 천문분야 연구가 드럼연주처럼 과학의 흐름을 이끈다는 공통점이 있어 좋아한다”고 말했다.

공부를 잘하는 비결을 묻자, 그는 “엉덩이가 무거워야한다”며 “움직이기 싫다보면 책상에 오랫동안 앉아 있게 된다”고 웃었다.

한편, 송 군이 입학한 UST는 29개 정부출연연구기관의 우수한 연구원들과 최첨단 시설·장비를 활용, 학생들이 직접 연구와 실험을 할 수 있는 특성화된 국내 유일의 이공계 전문대학원이다. /배문숙 기자

tag·송유빈,천재,대전,과학,최연소,입학,화제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나나나
2009.04.24 11:41共感(0)  |  お届け
하버드의 연구에 비하면, ust 및 국내 대학원 수준 평균 수준은... 논문이 코메디 같을 텐데 ;;..., (국내 대학원 스펙 : 영어랑 학점만 봅니다. 대학교 이름도 봐요. ;;) 창의성 무시;;, 개인 능력 무시,;;, 교과외 활동 무시;;, 토익을 봐도 가능하다면, 외국어(어학) 능력 가볍게 평가, ㅋㅋ.;;, 나라가 못 사니까 할 수 없지만... ㅠㅠ삭제
나나나
2009.04.24 11:37共感(0)  |  お届け
유근이는 아직 어려서 잘 모르는군...
하버드 보다 좋다는 건... 저나이 때나 가능한 일이야...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삭제

JD뉴스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29

공유하기
'만수 아버지' 검찰 출두
7年前 · 198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