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사고 - 목숨과 바꾼 치질수술

2007-07-09 アップロード · 6,605 視聴

신체 건강한 현역육군하사 김진현(23세) 부천대성병원에서 경미한 치질수술을 받고 목숨잃다!!

2007년 6월 22일 17시경 부천대성병원에서 치질수술후 일반 입원실로 의료지식이 전혀 없는 직원 1명이 미로 같은 긴 지하통로를 통해 김하사를 이동시키는 중, 심한 경끼를 일으켜 얼굴과 목이 급격하게 붓고, 눈을 껌뻑껌뻑거리며 입가에 거품을 흘리고, 팔다리를 심하게 떨면서 의식 불명인 상태에도 불구, 사태의 중요성을 파악 못하고 있기에 김하사 어머니가 깜짝놀라 "도와달라" 고 소리쳐도 아무도 안나와보고 한참 후 키큰 간호원 한명이 와서 "진정제를 놓았으니 안심하십시오" 하였으나 계속 경끼를 해서 김하사 어머니가 살려달라고 소리치며 우는 도중, 약 20분후 몇 명의 직원들이 왔지만, 2시간 40분동안 우왕좌왕하며 경끼를 멈추지 못하고 있는걸 보고, 김하사 아버지가 "우리 진현이가 왜 경끼를 합니까?" 라고 묻자 의사말이 "우리도 이런 경우는 처음본다 원인을 모르겠다." , "나름대로 처방을 하고 있으니 걱정말라" 하기에 아버지가 "처음겪는 일이라면 치료법도 모른다는 말이지 않느냐, 답을 모르는데 왜 시간만 지체하느냐. 의사선생님의 선후배 및 은사들께 전화를 해서 자문을 구해서라도 치료법을 알아보아야 할것 아니냐 그것도 안되면 시간 더 늦기전에 당장큰병원으로 후송시켜달라" 한 후 인근 부천순천향대학병원으로 (이동시간6분)도착했으나, 10여분만에 절명(絶命). 20여분간의 심폐소생술 노력 끝에 회복하지 못하고 2일 (43시간)만에 사망 하였습니다. (혈기왕성한 23세! 청운의 뜻을 펼칠 총망 받던 육군부사관, 동료 및 부하와 상관에게 모범군인 하사 김진현은 영원히 떠났습니다.) 사건이 터진 후 "이것을 어떻게 하겠냐" 고 항의하는 김하사아버지에게 병원관리차장이란 자가 하는 말이 "사견이지만 법으로 하든지 조직폭력배를 동원하든지 그쪽에서 알아서 하쇼" 라고 말을 했습니다. 세상에 이런 말이 있습니까? 혈기왕성하고 생태같은 내아들 죽여놓고 이게 할말입니까? 여러분! 인간으로써 최소한의 양심도 없는 부천대성병원의 뻔뻔함을 알리고자 합니다.

또한 적절한 대책없이 시간을 질질 끌며 책임회피하는 쪽으로만 강구하며, 유족들이 지치기만을 기다리는 것 같습니다. 저는 법도 잘 모릅니다. 또한 브로커도 아닙니다. 세상에 이럴 수가 있습니까?

※순천향대학병원 중동병원에서 하는 말이 환자에게 사용한 마취제는 경끼를 일으킬 수 있다는 성분의 약재를 사용했다고 하며 경끼(경련)를 30분 이상하면 정상인도 살기 어렵다고 했습니다.

□김진현 하사의 목숨을 충분히 살릴 수 있음에도 불구, 관계자의 무지와 안일한 대처로 인하여 응급시설이 전혀 없는 일반 입원실에서 고통속에 죽어간 우리 아들처럼 제2, 제3의 피해자가 되지말기를 호소합니다.

여러분! 건강한 몸상태에서 경미한 치질수술을 받다 말한마디 못하고 3시간동안 경끼를 하다 죽어, 6대 종손의 대를 끊어놓았습니다. 제 아무리 의료사고라 할지라도 너무 황당합니다. 억울하고 억울해서 여러분께 이 사실을 알리고자 합니다.

※ 2007년 6월 29일 14시까지 병원측 태도였습니다.

이 후, 자신들의 의료과실부분만을 시인하고, 나머지 부분은 법적으로 하라며 침묵만을 지키고 있습니다.

tag·의료사고,목숨과,바꾼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뿅뿅뿅의사
2008.01.12 07:57共感(0)  |  お届け
영원히 조국의 품에 안긴 고 김진현 부사관
지난 6월 22일 ..임무수행에 차질이 없기 위해서
정기휴가 기간을 통해 급하게 수술 받다가,
말 한마디 못하고 저승길로 갔습니다.
KBS,SBS... 동영상 및 내용
김윤기(김하사 아버지) 싸이 미니홈피
클릭-> http://www.cyworld.com/kkkk7119삭제
GJ
2007.11.11 09:43共感(0)  |  お届け
이런 좆같은 병원봐라? 하는짓이 뿅뿅뿅 무슨 똥통에빠져서 개좆뿅뿅뿅을 떨어대는 병원넘들아 똥통에 빠진 개구리년들 아니 그것만도 못하구나 뿅뿅뿅 벼룩만도 못한 밝아뿅뿅뿅 뿅뿅뿅들삭제
익명
2007.11.10 01:14共感(0)  |  お届け
됫네요 할말없습니다. 미치겠네요 태어난곳도 부천이고 자란곳도 부천이건만. 순천향병원.대성병원 다 쓰레기네요삭제
철혈기갑
2007.09.23 10:09共感(0)  |  お届け
부천대성병원...... 니넘들은 인간에 탈을 쓴 악마다. 사람목숨보다 돈이 더 중요하냐!! 니 아들이 김하사 처럼 억울하게 죽었다면 니들은 그냥 있었을 것인가! 천하의 버러지 남도 못한넘들.삭제
김윤기
2007.09.08 10:20共感(0)  |  お届け
★충격이다. 멀쩡한 건강한 육군하사를 송장으로 만들다니 실력없는 의사놈들 정신나간 간호사 놈들 부천대성병원 관계자놈들.장사를 할려면 제대로 된 놈들만 데리고 해라 제발삭제
신호등
2007.09.24 08:29共感(0)  |  お届け
부천대성병은 사죄하고 적합한 죄값을 치러야 한다. 겉으로만 자기들 실수라 하고,경찰수사에서는 거짓으로 일관 하는늠들. 법으로 하라?... 말이 되는 소리냐! 의사에게 유리한 의료법을, 선량하고 무고한 환자가 뭘 알것이며, 이러한 의료법은, 전 세계를 통틀어 우리나라 의사들 밖에 없을 것이다. 만약 의사들 과실로 사망케 했을때 의료법이 중벌에 처하는 법이였어도 니들이 법으로 하라고 했을까삭제
우리일입니다
2007.08.02 02:03共感(0)  |  お届け
저희도 의료사고로 어머니를 잃은 피해자입니다...이런일이 알고보니 남의일이 아닙니다..저희도 피해자가 되리라곤 꿈도 꾸지 못했습니다...의료사고는 하루에도 수십건이 발생하고 잇습니다.이제 우리 힘없는 소시민들이 더이상 당하지말고 힘을뭉쳐 바꿔야 합니다...우리일이 되리라고 그 누구도 생각지 않습니다..저희도 여러분과 같이 똑같은 생각이었습니다.....이제 행동으로 실천해야 합니다. 연락주셔도 상관없습니다..힘을 모읍시다 010-8810-5550삭제
나몰라
2007.09.24 09:26共感(0)  |  お届け
대한민국 의료법은 환자가 억울하게 뿅뿅뿅도 해당 사항 없음...배운 사람돈 있는 사람 들을 위해 만들어진 법이니깐. 힘없고 빽없는 일반 사람들은 병원을 상대로 소송해서 이긴다는 것은 엄청 어렵죠. 설령 이긴다 해도 쥐꼬리 만한 보상금이구... 대성병원 늠들은 아마도 그점을 노리는게 분명 할겁니다. 세상에 어떤 세상인데...유가족 가슴 아픈 생각은 관심없고 보상액수 줄이는게 그늠들의 목적이죠. 그랑게 법데루 하라구 하는게 아니것수, 참~ 더러운 세상 입니다. 그늠의 돈이 생명보다 더 소중 한건지....삭제
tlsghemd
2007.09.24 11:19共感(0)  |  お届け
돈있는 자와 권력 앞에선 맥을 못 춥니다. 병원이란 큰 단체를 일개 개인과 싸운다는 것은 어른과 어린이 싸움 이라고나 할까요....아무쪼록 우리가 이렇게 힘들게 살아 간다는걸, 국민들이 많은 관심을 가져 주셨으면 합니다 (부천대성병원....돌파리란걸 저희만 몰랐지,소문 자자 하답니다니다. 부천에서는....)삭제
wls\\d
2007.09.25 12:06共感(0)  |  お届け
보상금을 줄이기 위해 거짓,변명,진료기록지 위 변조 행위를 일삼는 부천대성병원 너희들의 사랑하는 자녀가 어느날 갑자기 말 한마디 못하고 자신의 뜻과 관계없이 타인에 의해서 죽었다면 너희들은 어떤 마음일까 ,삭제
今日のアクセス
2
全体アクセス
287,708
チャンネル会員数
28

♥ _ 이슈〃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