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 등 '농어촌 뉴타운' 5곳 선정

2009-01-28 アップロード · 694 視聴

'농어촌의 정주여건을 획기적으로 개선해 30~40대의 젊은 인력을 유치하기 위한
'농어촌 뉴타운' 시범사업 대상지로, 충북 단양 등 5곳이 선정됐습니다.
이들 지역에는 오는 2011년까지 정원형 주택단지 등 기반시설 공사가 추진됩니다.
자세한 내용 보시겠습니다.
갈수록 고령화·영세화돼가는 농어촌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올해 처음
실시하는 '농어촌 뉴타운' 조성사업.
30~40대 젊은 인력을 유치해 농어촌의 핵심 인력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프로그램으로, 정부는 이를 위해 맞춤형 영농교육을 실시하고 복지 여건을 개선하는
한편, 저렴한 전원형 주택단지를 공급한다는 구상입니다.
시범사업 대상지로 선정된 지역은 충북 단양과 전북 장수·고창, 전남 화순·장성
등 모두 5곳으로, 농림수산식품부는 지자체에서 공모한 14개 지역에 대한 현장 평가를
거쳐 이들 지역을 선정했다고 밝혔습니다.
현장평가에서는 사업부지를 충분히 확보했는지와, 자녀교육 여건, 귀농대책 등이
우선적으로 고려됐습니다.
농식품부는 올 상반기까지 기본 계획을 수립해, 오는 2011년까지 도로와 상하수도
등 기반시설 조성과 전원형 주택 건설을 완료할 예정입니다.
입주 자격은 창업후계농업인으로 선정된 사람과 귀농을 희망하는 30~40대 젊은
세대에게 주어지며, 공사가 완료되는 2011년 말부터 입주할 수 있습니다.
정부는 총 942억원의 예산을 들여 이번 시범사업을 성공적으로 완료한 뒤, 2012년부터
본 사업으로 확대 추진할 계획입니다.
KTV 이해림입니다.(한국정책방송 KTV 위성방송 ch520 http://www.ktv.go.kr
) < 저작권자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tag·5곳,농어촌,뉴타운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57
全体アクセス
1,965,296
チャンネル会員数
92

KTV뉴스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