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경 4조9천억원 투입, 일자리 55만개 창출

2009-03-19 アップロード · 43 視聴

'앞서 전해드린 현장 비상경제대책회의에서는 새로운 일자리 55만개를 만드는 대책이
확정됐습니다.
정부는 이를 위해 4조 9천억원의 추경예산을 투입할 예정이라고 하는데요, 자세한
내용 전해드립니다.
지난해 12월 이후 지속적으로 줄고 있는 신규 취업자 수는 최근 들어  기업의
구조조정과 신규채용 축소가 맞물려 더욱 위축될 것으로 보입니다.
이런 가운데 정부가 실업극복에 최우선 순위를 두고 추경 예산 4조 9천억원을
투입해 일자리를 55만개 늘리기로 했습니다.
일자리 대책은 크게 네가지로 나누어집니다.
직접적인 일자리 창출과 일자리 나누기, 그리고 교육, 훈련과 생계지원, 고용
촉진입니다.
일자리 나누기를 강화하기 위해서 우선 고용유지 지원금을 늘리고 일자리 나누기를
실시하는 중소기업에 세제와 금융지원을 할 계획입니다.
또 고용을 유지하는 기업에게 주는 고용유지 지원금을 현행 583억원에서 3천653억원으로
대폭 늘리고, 무급휴업 근로자 6만명에게 3개월 한도로 평균임금의 40%까지 지원하기
위해서 992억원이 투입됩니다.
이와 함께 초.중,고등학교에 학습보조 인턴교사 2만5천명을 채용하고 중소기업이
인턴을 채용할 경우 임금의 최대 70%까지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저소득층을 위한 대책도 마련돼 근로능력이 있는 저소득층에게 한시적으로 일자리를
제공하는 희망근로 프로젝트를 시행해 모두 40만명에게 총 2조원이 지원됩니다.
특히 직업 상담.훈련.취업알선을 연계하는 패키지형 프로그램인 `뉴스타트 프로그램'도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이 밖에도, 중소기업 근로자에게 임금의 30만원을 지원하는 임금 지원금을 1년간
한시적으로 근로자에게 직접 지급하기로 했습니다.
KTV 강명연입니다.(한국정책방송 KTV 위성방송 ch520 http://www.ktv.go.kr
) < 저작권자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tag·추경,4조9천억원,투입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今日のアクセス
88
全体アクセス
1,963,530
チャンネル会員数
90

KTV뉴스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5:00

공유하기
이시각 지구촌
8年前 · 71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