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에 '녹색 자전거 인프라' 구축

2009-04-21 アップロード · 15 視聴

'최근 녹색 교통수단으로 재조명받고 있는 자전거의 활성화가 역점과제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정부는 자전거의 보급과 전용 교통망의 구축 등, 전국에 '자전거 인프라'를 확충하는
데 가속을 붙여나간다는 계획입니다.
일본의 자전거 도로는 총 7만8천6백여킬로미터, 독일은 3만킬로미터. 자전거
보급률과 교통수단 분담률을 비교해볼 때, 우리나라의 자전거 인프라는 아직 이들
국가의 절반에도 미치지 못하는 실정입니다.
이에 따라 정부는 올해 2월부터, 오는 2012년까지 자전거 교통수단 분담률을 5%까지
끌어올린다는 목표를 세웠습니다.
정부 정책의 핵심은 올해부터 2018년까지 10년간 1조2천456억원을 들여, 총 3천114km
구간의 '자전거도로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것으로 요약됩니다.
정부는 아울러 이번 추경 예산으로 자전거 시설 확충을 위한 마스터플랜 수립에
25억원, 전국 자전거도로 네트워크 구축에 345억원 등, 모두 475억원을 편성했습니다.
특히, 올해엔 172.5킬로미터 구간에 걸쳐, 자전거 교통망을 시범적으로 구축할
계획입니다.
이와 별도로, 한강과 낙동강, 금강과 영산강 등 4대강 살리기 사업을 통해, 모두
1천297킬로미터에 달하는 수계별 자전거길을 만드는 작업도 본격 추진됩니다.
한편, 금융당국과 보험업계에서는 자전거를 몰다가 사고를 내거나 다쳤을 때,
사망이나 상해 등에 대해 보험금을 지급하는 개인용 자전거 보험도 조만간 출시한다는
계획입니다.
정부의 자전거 활성화 정책에 이어 관련 금융상품의 출시까지, 녹색교통 자전거에
대한 관심이 사회 전반으로 확산되고 있습니다.
KTV 이충현입니다.(KTV 한국정책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520
http://www.ktv.go.kr ) < 저작권자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tag·전국에,녹색,자전거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今日のアクセス
9
全体アクセス
1,966,020
チャンネル会員数
90

KTV뉴스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