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설가·시인 도서관 직접 파견

2009-05-13 アップロード · 39 視聴

'살아가면서 수많은 책을 읽지만 글을 쓴 작가를 직접 만나는 기회는 흔치 않은데요,
소설가나 시인이 직접 가까운 도서관으로 찾아와 직접 창작이나 독서활동을 지도하는
프로그램이 이달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됩니다.
앞으로는 전국 80곳의 문학관과 도서관에서 소설가나 시인 등 문학작가들을 직접
만날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됩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공공도서관관과 문학관 80곳을 선정해 이달부터 6개월 동안
문학작가 파견사업을 실시하기로 했습니다.
문학작가 파견 프로젝트는 문학관이나 도서관에 소설가나 시인 등 문인을 파견해
주민 생활 속에서 창작이나 각종 독서 활동을 지원하는 겁니다.
이 밖에도 지역 문학 동호회 멘토링과 문학작품 낭독회, 어르신 책 읽어드리기
등 지역 주민들이 다양하게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도 마련됩니다.
문학 작가들이 파견 기간 중에 창작한 작품 가운데 우수한 작품을 선정해 작품집으로도
출간할 예정입니다.
파견 작가에게는 작품창작비 등 매월 120만원이 지급되고, 해당 도서관에는 각종
문화프로그램을 운영을 위해 300만원이 지원됩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이 사업을 통해 작품 활동 환경이 열악한 문학작가들의 창작여건을
개선하고 일자리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KTV 강명연입니다. (KTV 한국정책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520
http://www.ktv.go.kr ) < 저작권자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tag·소설가·시인,도서관,직접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6
全体アクセス
1,961,381
チャンネル会員数
84

KTV뉴스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3:49

공유하기
문화와 정책
7年前 · 259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