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방,세차장까지...가격담합 안하는 곳이 없네

2007-05-10 アップロード · 1,127 視聴

셀프세차장과 피씨방 등 일상과 밀접한 분야들에서 가격담합에 대한 소비자들의 민원이 늘고 있습니다.

셀프세차장의 경우 기존 500원씩을 넣고 원하는 세차를 진행하던 방식에서 처음부터 2000원을 넣고 시작해야 하는

방식으로 이용방법이 바뀌었습니다. 소비자들은 바뀐 방식이 전보다 더 많은 돈이 들어간다며 공정거래위원회 등

각종 사이트에 세차장들이 담합해 가격을 인상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하고 나섰습니다.

일부 지역 피씨방들도 가격담합 논란에서 자유롭지 못합니다. 서울시내 모 처의 경우 같은 지역임에도 길 양편의

업소들간 가격차가 많게는 500원 이상 나고 있어 소비자들로부터 가격담합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

이처럼 일상에서 접하는 제품이나 서비스에 대한 가격담합 의혹제기가 늘고 있는 것은 올 들어 정유사들의 기름값

담합이나 분유업체들의 가격담합 등 굵직한 사례들의 적발이 많았기 때문으로 분석됩니다.

또한 예식장이나 유치원, 태권도 도장들의 가격담합 등 일상생활과 관련된 가격담합에 대한 적발이 늘고 있는 것

도 한 몫 하고 있습니다.

가격담합에 대한 소비자들의 인식이 높아지고 있는 만큼 주무부서인 공정거래위원회의 가격담합에 대한 철저한 조

사와 관리가 필요할 것으로 보입니다. 쿠키뉴스 김훈찬입니다.

tag·PC방세차장까지가격담합,안하는,곳이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정미자
2007.09.14 07:53共感(0)  |  お届け
검색만 하다가 지치는 미팅사이트 때려잡기!
화상채팅에서 욕구충족이 불가능한 남성분 대환영!
조건녀도 대환영!
만나서 바로 엔조이 하는곳!
KoreaSogeting.com삭제

KUKI뉴스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