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억4천만불의 파워볼 잭팟 당첨 가족의 환호

2005-11-28 アップロード · 2,873 視聴

10월19일에 결정된 3억4천만불의 파워볼 잭팟 당첨 주인공이 마침내 나타났고 상금을 수령하는 이날을 대가족과 친구들을 대동하여 집안 잔치로 만들었습니다. 잿슨빌에 살고 있는 로버트, 프랜시스 체니와 웨스트 메드로드에 살고 있는 스티브와 캐롤라인 일가인 스무명의 가족 구성원과 친구들이 11월 8일 살렘 복권 사무소에서 거행된 특별 시상식에서 상금을 받았습니다.

68세인 프랜시스는 10월19일자 파워볼 추첨에서 6개 번호 모두 맞춘 당첨 티켓을 잿슨빌 63번지에 위치한 래이스 식품점에서 구매했는데, 이 티켓은 10월 19일 추첨된 오레곤주 파워볼 로또에 당첨된 109,114 게임 중의 하나였습니다. 전체적으로 오레곤주 파워볼 로또 게임 참가자들은 이날 추첨으로 2등 당첨자에게 주어지는 특별 보너스인 $853,492를 포함해서 총 $343,396,776의 상금을 받은 것입니다.

3억4천만불의 파워볼 잭팟은 파워볼 잭팟 역사상 가장 큰 것이며 전 세계 복권 역사에서도 두번째로 큰 잭팟이었습니다. 오레곤주 파워볼 로또 당첨자들은 1992년 파워볼 게임이 시작된 이래로 모두 7억6천5백만불 이상의 상금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72세의 로버트와 프랜시스, 그리고 딸과 사위인 캐롤라인과 스티브는 이 상금을 다른 가족 구성원들과 분배하여, 이 행운이 모두를 위한 대단한 흥분과 기쁨이 되게 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이날은 모두 9개의 당첨상이 수여되었습니다. 파워볼 잭팟 당첨자는 2개의 상금 수령 옵션이 있습니다. 30년 분할로 상금을 수령할지 아니면 공지된 잭팟 상금의 거의 절반 정도 금액에 해당하는 상금을 일시불로 받을 지를 선택하는 방식입니다. 9개 상의 당첨자들은 주와 연방정부 세금이 부과되기 전 액수인 $164, 410, 058에 대해 일시불로 수령하는 방식을 택했습니다.

로버트와 프랜시스 부부는 각자 $34,102,514을 받았고 스티브와 캐롤라인은 각자 $39,352,514을 수령했는데 이것은 주와 연방세금이 부과되기 전의 액수입니다. 상금을 함께 수령한 다른 가족은 로버트와 프랜시스의 아들인 스티븐 체니로 3천5백만불을 받았고 딸들인 브렌다, 로빈, 수도 각자 3천5백만불씩 그리고 스티브의 동생인 게리도 3천5백만불을 수령했습니다. 이 모든 상금은 주와 연방세금이 부과되기 전 액수입니다.

오레곤주 복권국은 1985년 4월25일 티켓을 팔기 시작한 이래로 로또 판매 금액으로 42억불 이상을 벌어 들였고 이것을 주의 경제발전, 공공교육, 공공공원과 수자원개발을 위해 쓰고 있습니다. 같은 기간 동안 로또구매자들에게는 10억불 이상의 상금을 지불하였습니다.

tag·3억4천만불의,파워볼,잭팟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happyworld
2011.06.28 16:06共感(0)  |  お届け
1111111111111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