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업팍도사 시즌2] 1회 프랜차이즈 산업의 이해

2008-02-18 アップロード · 502 視聴

-프랜차이즈 산업의 이해 편-

프랜차이즈창업을 하기 전 프랜차이즈 산업에 대해 이해하는 시간입니다.
예비창업자의 경우 아이템 (경험,기술)이 미비하여 프랜차이즈 창업을 결심하거나 또는 개인독립창업 보다 프랜차이즈 본사를 선택시 브랜드의 인지도, 후속적인 관리시스템,사업의편리성 등을 보고 선택하기도 합니다.

이제는 상권별로 개인로드샾 보다는 8할 이상이 프랜차이즈 간판을 달고 영업을 하는 가맹점 점포를 보아왔을 것입니다.
그렇다면 프랜차이즈란 무엇이고 프랜차이즈산업의 업종별 동향과 프랜차이즈가맹점 창업자의 유형을 알아보겠습니다.

프랜차이즈란
법적으로 독립적인 프랜차이즈 가맹본부(Franchisor)와 프랜차이즈 가맹점(Franchisee)간의 관계에 기초한 마케팅/유통 시스템으로 가맹본부는 계약을 통해 가맹점에게 상호의 사용권, 제품의 판매권, 기술 등을 제공하고 그대가로 가맹비, 보증금, 로열티 등을 받는 시스템을 뜻합니다.

즉, 가맹본부와 가맹점사이의 계약관계로 본부는 가맹점에게 노하우와 사업을 지도, 지원하며 가맹점을 통제하고 가맹점으로부터 일정의 대가를 지급받습니다.
여기서 상호, 상표, KnowHow 등을 가진 자를 프랜차이저(franchiser)라고 하는데 우리말로는 가맹본부라고 합니다.
프랜차이저로부터 상호의 사용권, 제품의 판매권, 기술, 관계자 교육지도 등을 제공받는 자를 프랜차이지(franchisee)라고 하는데 보통 가맹점으로 표현됩니다.

국내 프랜차이즈 본부와 가맹점의 산업현황을 살펴보면
프랜차이즈본부의 경우 사업지속기간이 평균 5.4년으로 25년정도의 국내 프랜차이즈 비즈니스 역사속에 업력이 일천하여 현재 프랜차이즈 사업의 49%가 최근 5년내에 프랜차이즈 사업을 개시했다고 볼수 있습니다.
가맹비는 평균 872만원으로 가맹비가 없는 본부도 24%가 됩니다.
업종별 분포도를 보면 외식35%, 판매51%, 서비스14%로 나타나며 국내 프랜차이즈 본부는 약1600개 로 추정되나 비공식으로는 2800여개 정도가 운영되는 것으로 나타납니다.
이중 가맹본부는 서울,경기권에 87%가 편중되어 있고, 가맹점 또한 약 12만개로 추정되나 서울에만 33%로 집중되어져 있습니다.

가맹점의 경우를 살펴보면 프랜차이즈 가맹점 창업의 경우 점포평균평수는 20평형대에 종업원은 2.7명으로 영업시간은 13시간 운영으로 가맹점창업시의 평균 영업이익으로는 월평균 1천5백만원에 이익률 25%대로 평균 총개설비용이 1억1천만원 정도가 소요되는 것으로 나타납니다.

프랜차이즈산업 업종별 2000년대 동향
외식업의 경우
전통음식이 꾸준한 수요를 동반하면서 트랜드 변화와 소비양극화 가 두드러진 현상을 보이며 리딩 브랜드 부재, 투자대비 수익률 감소로 창업자들의 관망세가 지속되었고, 건강관련 및 생활편의 외식 아이템이 주목받았습니다.
외식업계에 어려움을 준 조류독감, 만두파동 등이 있었으며 유행성트랜드에 발맞춰 음식업 아이템은 닭갈비, 찜닭, 불닭 등이 한차례 강세를 보이다 감소되었으며, 중소형 저가고기전문점 과 퓨전요리전문점이 강세를 보였습니다.

주류점은 오뎅빠, 퓨전주점, 막걸리, 와인바 등이 시장을 주도하였습니다. 여기서 주목 할만한것은 저가형 퓨전주점등이 아직까지도 주류시장에서 대체될만한 아이템이 없을만큼 꾸준하게 지속되고 있으며 대체제인 주류아이템으로 막걸리가 잠깐 반짝이긴 했으나 현재는 대부분 감소되있는 실정입니다.

패스트푸드 쪽은 샌드위치, 햄버거, 핫도그 등 소형점포에서 테이크아웃을 겸할수 있는 아이템등이 강세를 보였고, 저가 치킨/피자 아이템등이 꾸준하게 생겨났습니다.

커피카페 쪽은 정확하게 양분화 되어 대형전문점으로 커피브랜드 아이템등이 대로변의 메인자리를 대부분 차지했으며 테이크아웃 커피전문점인 소형브랜드 등이 샌드위치나 먹거리 아이템을 추가하여 재 런칭하였고, 테마카페위주의 사주카페, 북카페, 애견카페, 미용카페, 키즈카페 등 타케층을 겨냥한 퓨전카페등이 생겨났습니다.

판매업의 경우
저가형, 생활밀착형, 웰빙아이템인 상품이 대세이며, 온라인 쇼핑몰등이 강세를 보이면서 온라인으로 거래될만한 아이템 로드샾들이 심각한 타격을 입었습니다.
판매업종의 아이템중 주목받은것은 화장품샾 등이 저가정책을 내세워 강세를 보였고, 기존 종로대표 상권인 귀금속 아이템이 브랜드컨셉을 잡아 핵심상권에 기존 귀금속 매장을 현대적인 디자인으로 쥬얼리샾으로 대체되었고, 컴퓨터 주변기기의 발달로 잉크충전및 판매점등이 빠른속도로 확산되었습니다.

이밖에 기존의 대형기업브랜드인 편의점등이 지속적으로 신규상권에 생겨났으며, 대여/렌탈 중심의 소규모판매아이템도 등장하였습니다.
생활용품인 저가1000원샾등이 강세를 보였고, 오피스관련 문구점,휴대폰관련샾등도 꾸준히 생겨났습니다.

의류아이템의 경우는 아울렛,쇼핑몰등의 샾인샾 형태로 진행되고, 보세샾 등은 온라인에 밀려 많이 감소되었습니다.
판매업종에도 웰빙의 바람에 의해 유기농관련 판매점등이 주목받는 아이템으로 급상승 하였습니다.

서비스업의 경우
교육아이템과 부가서비스 아이템등이 이슈가 되었는데요.
교육쪽은 유아교육서비스 관련사업이 상한가를 이루면서 기존의 어학원,보습학원 등이 전문학원상가를 이루는 대형화로 진출하여 브랜드학원으로 생겨나거나 또는 미술과영어의 혼합적인 교육상품, 체육과 관련한 태권도와 영어의 혼합 등 교육맞춤상품등을 자체 서비스상품으로 개발한 아이템등이 이슈화 되었습니다.

서비스업의 대표 아이템인 PC방은 포화상태 및 저가가격정책에 의해 정체상태이며 현재 PC쪽은 인테리어 시설싸움일 정도로 특색 있는 인테리어컨셉으로 주력하고있습니다.

PC방과 관련해 오락관련아이템인 풀스방, 보드방 등은 거의 자취를 감추었으며, 핸드폰 및 기기관련발달로 디지털포토숍등도 대부분 감소를 보인 반면 찾아가는 서비스로 유아출장포토샾등이 다시금 생겨나고 있습니다.

근래에는 멀티방이라하여 복합놀이공간이라는 슬로건아래 당구장, DVD방, PC방 등 혼합된 아이템이 대형전문점으로 이슈화 되기도 했습니다.
생활 밀착형 편의서비스 아이템등이 각광을 받았는데요.
빨래방, 운동화방, 와이셔츠900원방 등 주부층을 겨낭한 편의서비스 아이템과 오피스 청소대행아이템등도 주목을 받았습니다.

서비스업에도 웰빙바람이 불어 뷰티샾, 네일아트샾, 뱃살체험방 등 미용관련아이템등이 강세를 이루어 피부관리전문샾 등이 선전을 했고 미용실이 맨파워를 앞세워 대형미용전문점으로 생겨나고 여기서 특정 남성만 타켓으로 하는 남성전문 또는 저가미용샾등도 강세를 이루다 약간 감소된 상태입니다.

프랜차이즈 가맹점 창업자의 유형
일반적으로 가맹점 창업을 희망하시는 유형을 살펴보면

1등급
퇴직자 및 실직자 가족생계부양자로 퇴직시기 2-6개월 전부터 창업에 대한 생각을 가지고 적합한 업종에 대해 정보를 수집하기 위해 박람회, 설명회, 창업매체, 창업강좌 등을 통해 준비를 합니다.
상당수 창업에 관해 범위를 좁혀 해당업종에 대해 축소하여 선정을 해놓고 결정상태만 남아 있는 직전 창업자로서 자금준비 와 업종선정을 어느정도 마친 상태입니다.

2등급
유관업종 업종전환 희망자로 현재 점포를 운영중이나 예전처럼 수익률이 안나와 이대로는 안되겠다는 자영업자로 요즘 어떤 사업이 잘되나 바꿔볼까 라는 마음으로 신문, 방송, 광고 등에 의해 정보를 수집하고 판단하는 전환희망자로 직접 체험이나 주변지인의 소개 및 소문에 관한 의존성이 높고 의사선택에 따라 점포가 있어 바로 창업이 가능하거나 아님 기존매장을 운영하는 준비창업자입니다.

3등급
35-50대 전후 직장인으로 퇴직시기 1년정도를 남겨두고 다음해에는 창업을 해야겠다는 생각을 가지고 이런사업은 저런사업은 어떨까?
창업을 준비하는 등급으로 정확한 희망업종 및 자본금은 준비되지 않고 막연히 창업에 대해 관심을 가지는 유형입니다.

4등급
주부, 일반직장인, 대졸자, 정리해고대상자 등 잠재적으로 창업을 염두에 두고 있는 잠재창업자로 정확한 시기는 정해지지 않고 창업시장에 관해 관심을 가지고 관망적으로 지켜보는 유형입니다.

이렇듯, 본인의 입장에 따라 창업시기 가 빠르게 또는 천천히 준비를 해야 하는 기간의 차이가 있는데요.
그렇다면 가맹점 창업을 하려 하는 모든이들이 창업에 관한 목적도 같을까요. 자신이 처한 환경에 따라 혹은 연령, 성별, 성향에 따라 지향하는 바가 틀릴것입니다.

안정지향형
안정지향형의 경우는 대부분 노후를 준비하시는 연령대가 높은 위주의 40-50대로 나타나는 데요.
적게 벌어도 좋으니 실패하지 않는것을 대 원칙으로 자녀문제가 남아있어 더욱 그런 경우가 많습니다.
이런 유형은 브랜드 인지도, 노동의 강도, 사회적인 체면을 고려한 아이템을 선정기준으로 삼는 경우가 많습니다. 자본금은 3억 이상대로 기업브랜드를 선호하고 직원위주로 운영되며 카운터관리 정도로 노동의 잣대를 삼습니다.
대표적인 아이템이 패스트푸트 관련, 전통음식관련, 스포츠/의류 관련 아이템을 선호 합니다.

성장지향형
성장지향형의 경우는 대부분 젊은층의 20-30대가 대다수를 차지합니다.
앞으로 매장 하나의 점주가 아닌 계속적인 가맹점을 확장하여 여러 매장으로 사업을 늘려나가고 싶은 것이 특징입니다.
이런 유형은 브랜드 컨셉의 차별화, 이슈화된 성공사례, 유망성 트랜드를 고려한 아이템을 선정기준으로 삼는 경우가 많습니다.
자본금은 5천-1억5천 정도로 신규브랜드를 선택하고 직접 운영관리를 할수 있으며, 본인 의사가 반영되는 사업을 원합니다.
대표적인 아이템이 소자본 테이크아웃점,유망성음식 관련, 호프주점관련 아이템을 선호 하며 약간의 직장생활에 의해 기술을 가지고 있는 경우는 판매업의 의류관련 이나 서비스업의 교육관련,미용관련 아이템을 지향 합니다.

수익지향형
수익지향형의 경우는 대부분 어느 정도의 여유가 있는 투잡스 형과 경제적으로 삶의 목적이 뚜렷하여 단기적인 사업영위를 통해 목적한 바를 따로 염두해 두고있는 미래가치형으로 분류됩니다.
무조건 돈만 많이 벌면 좋겠다 라는 신념으로 투자 대비 운영기간에 따른 수익성을 제일 1순위로 삼습니다.
투잡스형의 경우는 점포가 있는 경우도 있고 또는 위탁경영에 의해 점장을 두고 실무에 참여를 하지 못하고 수익분배에만 목적을 둔 분들이 많고 미래가치형의 경우는 본인의 원하는 삶의 따로 있기에 닥치는 대로 무엇이든 할수 있다는 능동적 활동형 스타일 분들이 많습니다.
뚜렷하게 대표적인 아이템은 없고 본인입장을 충족할수 있는 기본조건을 전제로 아이템을 선택합니다.

안정지향형 과 성장지향형은 생계형 창업입니다. 수익지향형은 재테크창업에 가깝습니다.
이와같이 가맹점 창업을 하는데도 입장에 따라 등급이 틀려지고 지향하는 스타일도 상이합니다. 과연 여러분들은 어떤 등급에 어떤 지향을 원하고 계신가요?

그럼 프랜차이즈 산업동향과 유형에 대해 알아보았는데요.
다음시간에는 프랜차이즈 창업을 선택시 장점과 단점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부자공간 강현준소장
http://www.richspace.co.kr
erichspace@naver.com

tag·창업,창업팍도사,프랜차이즈,부자공간,창업정보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
全体アクセス
7,451
チャンネル会員数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