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견의 품격 (ハケンの品格, 2007)제1화

2007-03-13 アップロード · 1,482 視聴

제목:파견의 품격 (ハケンの品格, 2007)

제 작 : NTV

출 연 : 시노하라 료코, 카토 아이, 코이즈미 코타로, 오오이즈미 요, 카츠지 료, 이타야 유카

장 르 : 일본드라마


소개:마루노우치에 있는 노포의 식품 회사<S&F>. 동기 입사의 타나카 켄스케와 쇼지 타케시는 신년에, 모두 인사발령을 받는다. 쇼지는 인기 부서의 판매2과 주임으로 승진하고, 켄스케는 신설 마케팅과의 주임으로 승진했다. 그러나, 얼굴에 내색은 하지 않았지만, 영업부의 구석에 있는 헛간과 같은 장소에 새롭게 신설된 마케팅과에 배속된 켄스케는, 귀가 버스의자에 앉아, 앞에 노파가 서있는것도 깨닫지 못할 정도로, 침체되어 있었다. 그때, 갑자기 누군가의 손에의해 넥타이가 낚아채여 질질 끌려 일으켜졌다. 놀란 켄스케가 눈앞의 부랑자와 같은 여자의 무서운 시선을 받고 있을때, 노파는 다음 정류장 버스에서 내리게 되고, 그 빈 좌석에 그 여자가 당연한 듯이 앉아 자기 시작한다. 그녀는, 오오마에 하루코다.

한편, 그믐날에 아르바이트를 해고 당한 모리 미유키는, 지푸라기라도 잡는 심정으로 파견회사 <파견 라이프>의 면접을 받았다. 겨우 파견되어 간곳은 노포의<S&F>. 경험도 자신도 없었지만, 어떻게든 채용되려고 필사적인 미유키는 면담으로 허세를 부리며, 잘 하지도 못하는 컴퓨터를 잘한다고 자신있다고 말해 버린다. 하지만, 부장 키리시마는 「이곳으로, 오오마에 하루코씨는 와 주겠지?」라고 <파견 라이프>의 매니저·히토츠기에게 묻고.... 하루코가 와준다면, 일적인 면에서 불안하긴 하지만, 미유키씨를 채용하겠다고 말한다.


★★ 료쿄때문이라도 봐야하는데!! 이번에 한번에 몰아서 봤는데!! 여러분! 강추할께여^^ 진짜루 잼나네여^^
코이즈미 코타로,오오이즈미 요 의 연기도 잼났음돠!! 코다로(캔짱)는 전 일본총리인 코이즈미의 아들이여서 화재도 되었는데..
이번의 인기를 타는건가여? 2분기때도.헐~~
강추!!!!!

tag·파견의,품격,ハケンの品格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와니준하
2007.03.15 11:29共感(0)  |  お届け
짱아님의 강추 꼭 봐야지 ^^삭제

☞일드㉵~㉻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96:50

공유하기
[어텐션 플리즈]- SP
10年前 · 1,234 視聴

46:20

공유하기
제10화
10年前 · 157 視聴

46:35

공유하기
제9화
10年前 · 174 視聴

46:50

공유하기
제8화
10年前 · 95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