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비맥주, "제2회 시각장애인과 함께하는 사랑의 등산대회" 진행

2009-06-09 アップロード · 136 視聴

시각장애인의 눈이 되어 준 뜻 깊은 하루~

오비맥주, “제2회 시각장애인과 함께하는 사랑의 등반대회”진행


오비맥주(대표 이호림)는 지난 29일 노원구 상계동에 위치한 불암산에서 본사직원과 시각장애인스포츠연맹 자원봉사자, 시각장애인 등 총 7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지난 해에 이어 올해로 두 번째로 ‘오비맥주와 시각장애인이 함께하는 사랑의 등산대회’를 가졌다.


이번 등산대회는 홀로 산행을 하기 힘든 시각장애인들에게 생활의 활력과 자신감을 되찾는 자리가 되었으며, 오비맥주 직원들에게는 나눔을 실천하는 소중한 경험이 되었다.


등반에 앞서 오비맥주 직원들은 시각장애인스포츠연맹 자원봉사자들로부터 시각장애인들과 안전하게 등반하는 법을 교육 받으며 성공적인 등반을 위해 모두 한 목소리로 ‘파이팅’을 외쳤다.


이번 등반은 오비맥주 직원 1명과 시각장애인이 1명이 한 팀을 이뤄 진행했으며 입구에서 정상까지 왕복 약 3시간에 걸쳐 이루어졌다. 불암산의 산행코스는 바위가 많고 산세가 다소 힘든 코스이기 때문에, 중간에 넘어지기도 하고 내려올 때 미끄러지기도 하는 등 일반인이 등반하기에도 비교적 쉽지 않은 편.


그러나 1:1로 한 조를 이룬 오비맥주 직원들은 시각장애인들의 페이스에 맞추어 호흡을 조절했다. 또, 손을 꼭 잡고 ‘눈앞에 장애물이 있다, 계단이 있다 등등’ 이들의 눈이 되어주며 신나는 도전을 함께했다.


산행 중간중간에는 모두가 서로 격의 없이 살아가는 이야기를 나누거나 스스럼없이 대화하고, 친목을 다지며 간식을 나눠먹는 등 ‘장애’라는 편견을 넘어 ‘하나가 된 소중한 땀방울’을 함께 흘리며 산행을 마무리했다. 등반이 끝난 이후에도 함께 식사를 하며 즐거운 한 때를 보냈다.


시각장애인스포츠연맹 강승길 사무국장은 “오비맥주와 함께 하는 등산대회에 대한 회원들의 반응은 매우 좋다. 이번에도 30분만에 모집이 마감되었을 정도로 큰 호응이 있었다”며 “단순히 물품 지원 등 금전적인 후원이 아닌 직접 봉사하고 실천하는 모습이 인상 깊었고 특히, 평사원뿐만 아니라 임원들까지 전 직원이 직접 솔선수범하여 참여하는 인간적인 모습에 큰 감명을 받았다”고 말했다.


지난 해에 이어 이번 등산대회에 참여한 유만형씨는 “평소 산을 좋아하지만 혼자 오를 수는 없어 지난 해 등반 이후 오늘이 기다려졌다”며 “앞으로도 등산대회가 매년 열려 좋아하는 등산을 좋은 분들과 지속적으로 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바램을 밝혔다.


오비맥주 최수만 정책홍보 전무는 “주변의 어려운 분들과 함께 사랑을 나누는 뜻 깊은 행사를 통해 가슴 뭉클한 희망의 메시지를 나누고자 지난 해에 이어 올해에도 등산대회를 진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국내 대표 주류기업으로써 일회성이 아닌 지속적인 나눔 경영을 실천하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tag·오비맥주,오비,맥주,시각장애인,등산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
全体アクセス
115
チャンネル会員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