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컷]한나라당 "BBK 결국 사기극으로 드러나"

2007-12-05 アップロード · 754 視聴


한나라당은 5일 검찰수사를 통해 이명박 후보의 무혐의가 입증되자 "온 나라를 시끄럽게 했던 BBK 사건이 결국 대국민 사기극으로 드러났다"며 '공작정치 흑색선전과의 전쟁'을 선포했다.

강재섭 대표는 이날 여의도당사에서 검찰의 BBK사건 수사결과 발표와 관련해 긴급 기자회견을 갖고 "국정파탄세력의 정치공작은 통하지 않았다, 법과 정의의 승리"라며 "끝까지 이명박후보와 한나라당을 믿고 성원해 준 국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강 대표는 여권을 향해 "희대의 사기꾼에 의지해서 어찌 해 보겠다는 망상, 깨끗이 포기하라, 아무리 우겨도 사슴이 말(馬)이 될 순 없다"면서 "무조건 무릎 꿇고 용서를 빌어야 한다"고 요구했다.[BestNocut_R]

강 대표는 "모든 것이 가려졌는데도 정치공작에 미련을 둔다면, 국민과 함께 응분의 책임을 끝까지 물을 것이며 공작정치, 흑색선전과의 전쟁을 벌여 나갈 것"이라고 경고했다.

김경준씨의 가족을 겨냥해서는 "사기꾼 가족도 아직 석고대죄의 기미가 없다"면서 "또 기자회견을 열어 무슨 흉계를 꾸미는지 모르겠지만 입만 열면 거짓말, 내놨다하면 위조문서의 연장으로 일고의 가치도 없다"고 일축했다.

강재섭 대표는 불안한 후보론을 명분으로 대선에 출마한 이회창 후보의 사퇴도 촉구했다.

강 대표는 "아직도 이명박후보가 ‘불안한 후보’냐"고 반문하면서 "더 이상의 고집은 소신이 아니라 아집일 뿐이고 명분도 없고 실익도 없는 오기에 불과하다"며 이회창 후보의 사퇴를 요구했다.

이어 "정몽준의원이 입당해 이명박후보 지지를 선언한 것은 반좌파세력 대동단결의 신호탄"이라며 "국정파탄세력과 친북좌파세력을 제외하고, 선진 일류국가를 열망하는 모든 사람들을 동참시켜 정권교체를 이루겠다"고 밝혔다.<br>

CBS정치부 이재기 기자 dlworl@cbs.co.kr / 노컷뉴스 영상취재팀 권오상 기자

tag·노컷한나라당,결국,사기극으로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노컷|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