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컷]“주민 생활수준 봐가며 의정비 책정하라"

2007-12-10 アップロード · 559 視聴

강북구주민 “주민 생활수준 봐가며 의정비 책정해라”

구의원들의 과다한 의정비 인상을 두고 논란이 계속되는 가운데 강북구주민들이 지난달 통과된 구의원 과다인상안에 대한 재의를 요구하고 나섰다.



강북구 의정비 과다인상 반대 대책위원회는 10일 오후 강북구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지난 11월 23일 주민들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강북구 의정비 67% 인상안이 통과된 것에 대해 반대한다”면서 “강북구청장이 다시한번 의정비 인상을 적정선으로 논의하고 결정할 수 있도록 주민의 재의 요구를 발휘해 달라”고 요구했다.


의정비인상 반대 대책위 최연호 공동대표는 “지난달 강북구의회 본회의에서 구의원의 과다한 의정비 인상안이 통과됐는데 이는 강북구 주민 어느 누구도 인상 근거를 인정할 수 없다”면서 “의정비 67% 인상은 강북구 주민 생활수준과 구 재정상에 비춰 동의할 수 없는 인상안”이라고 지적했다.

최 대표는 또 “주민들은 의원들의 잘못된 의정비 인상안에 대해 분노하지 않을 수 없다"면서 “5천4백9십5만원 의정비는 절대 용납 할 수 없으며 이 금액이 그대로 나간다면 주민들은 힘을 합쳐 강북구와 구의회가 하는 일을 묵시하지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날 최대표와 주민 일부는 인상안 반대 기자회견 이후 강북구 부구청장을 찾아 ‘과다인상안 재의 요구안’을 제출하며 의정비 인상 인하에 대한 의견을 재차 피력했다.

이에 강북구 이상설 부구청장은 “주민들이 인상안 재의를 요구하는 뜻을 전달한 만큼 구에서도 이에 관해 신중하고 심도있게 검토하겠다”면서 “(주민들 재의 요구안으로 변동 가능성에 대해서는)노코멘트”라고 즉답을 피했다.



노컷뉴스 영상취재팀 길소연 기자 sinkiruhk@cbs.co.kr

tag·노컷“주민,생활수준,봐가며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노컷|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13

공유하기
목사
9年前 · 73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