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컷TV]친서와 북미관계의 변화에 대해..

2007-12-12 アップロード · 118 視聴

[노컷TV]북한방문때 미국대통령이 친서를 가지고 갔는데 친서속의 처음 문장에 미스터 김이라는 표현을 사용하지 않고 'dear'라는 존칭의 표기를 했다고 합니다. 친서와 북미관계의 변화에 대해 이회창후보는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 촬영/편집 : 노컷TV 채승옥PD
◎ 인터넷뉴스의 새로운 상상, 노컷TV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바로가기 < http://www.nocut.tv >
       < http://www.nocutnews.co.kr >

tag·북한,미국,친서,대통령,북미관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노컷|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