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컷TV]태안 찾은 라인업 이경규 "돌아서는 발걸음이 안 떨어져"

2007-12-20 アップロード · 1,211 視聴

태안 원유 유출 사고 현장을 다시 찾은 SBS '라인업'의 이경규가 현장의 처참함에 대해 답답함을 토로했습니다.
이경규는 19일 노컷뉴스와의 전화통화에서 "아주 엉망이다. 바위마다 기름이 더덕더덕 붙어 있는데 현장에서 자원봉사하는 분들이 해도 해도 끝이 안보인다"면서 답답한 현장을 전했는데요.
이날 오전 '라인업' 팀과 함께 충남 태안의 가의도에 내려간 이경규와 라인업 MC군단, 가수 배슬기, 고영욱, 탤런트 김성은, 매니저, 코디네이터 등 스태프 30여 명은 오전 10시부터 물이 들어오는 오후 4시까지 원유 제거 작업에 땀을 흘렸습니다.
이어 "오면 일을 안 할 수가 없어 코디네이터까지 모두가 팔을 걷어붙였다"라며 "아직도 다 못 치웠다. 해가 저물어서 돌아가야 하는데 정말 이광경을 본 어느 누구도 발걸음을 뗄 수 없을 것"이라고 안타까워했습니다.
현재 이어도 주민은 마시는 물과 식료품도 부족한 상태.
이경규는 "자원봉사자의 손길이 많이 필요한데도 배를 타고 들어가야 하는 섬이라서 주민들만의 복구가 이뤄지고 있다. 이번 기회를 통해 섬의 피해가 많이 알려져서 봉사의 손길이 이어졌으면 좋겠다"고 바램을 전했습니다.

[기사 원문보기]
http://www.cbs.co.kr/Nocut/Show.asp?IDX=701082

◎ [노컷TV]포토&이슈
  촬영/편집 : 노컷TV 정세운PD

◎ 인터넷뉴스의 새로운 상상, 노컷TV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바로가기 < http://www.nocut.tv >
       < http://www.nocutnews.co.kr >

tag·라인업,이경규,태안,서해안,김용만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노컷|연예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