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컷]영입 멤버'쥬얼리'"신·구의 조합 보여줄 터"

2008-01-29 アップロード · 69,644 視聴

멤버 영입 ‘쥬얼리’ “신·구의 조합 보여줄 터”

여성그룹 ‘쥬얼리’가 새 멤버 영입으로 3년 만에 가요계 컴백한다.

쥬얼리는 29일 오후 서울 잠원동 하늘 스튜디오에서 5집 앨범 재킷 촬영현장을 공개하면서 새로 영입된 두 명의 멤버를 공개했다.


기존의 조민아, 이지현의 빈자리를 채워줄 새 멤버 하주연(래퍼)과 김은정(보컬)은 각각 소속사에서 1~2년간 트레이닝을 받으며 실력을 다져온 인재들, 특히 하주연은 서인영의 솔로 ‘너를 원래’에서 이미 래퍼로 활동해 그 실력을 인정받은 실력파 래퍼다.


이번 앨범에서 긴 머리를 자르고 새로운 변신을 꾀하는 리더 박정아는 “쥬얼리의 음반이 그동안 대중가요로 여러분의 사랑을 받았듯이 이번 앨범에도 11곡의 다양한 음악이 담겨있다”면서 “이번에는 래퍼 하주연이 영입돼 한층 풍성한 음악을 들을 수 있을 것”이라며 기대감을 높였다.

이어 컴백을 앞두고 현재 가요계 많은 여성그룹에 대해 “쥬얼리는 신과 구의 조화다. 안정된 느낌을 주면서 신선한 느낌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차별성을 강조했다.

또 서인영은 “기존 여성그룹 중에선 현재 우리가 가장 오래됐다. 때문에 무대에서 좀 더 완벽함을 보여줄 것이며, 성숙함과 상큼함이 가미돼 여러 가지 색깔을 더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다”고 전했다.

새 멤버 하주연 역시 “전 앨범에 비해 새로운 사람의 영입과 랩의 보강으로 신선함을 줄 수 있을 것”이라며 자신했고, 김은정은 “멤버들이 각자 가지고 있는 색깔이 다르니 다양한 보여드릴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박정아는 기존 멤버 탈퇴로 해체설에 시달린 것에 대해 “주위에서 해체 우려를 많이 하셨지만 ‘쥬얼리’라는 이름을 꼭 지키고 싶었다”면서 “오랜 기다림 끝에 3년 만에 새 멤버로 멋지게 돌아왔으니 기다림에 보답하는 멋있는 모습 보여 드리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2기 멤버로 더욱 새로워진 ‘쥬얼리’는 5집 타이틀곡 ‘베이비, 원 모어 타임’으로 다음달 14일부터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


노컷뉴스 영상취재팀 길소연 기자 sinkiruhk@cbs.co.kr

tag·노컷영입,멤버쥬얼리신·구의,조합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dbstkwkr
2008.01.30 03:04共感(0)  |  お届け
스크랩이요^^삭제

노컷|연예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