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컷]통일부 "北 철수요청에도 남북관계 변함없다"

2008-03-27 アップロード · 840 視聴

통일부 "北 철수요청 이해 안되지만 남북관계 변함없다"

북한이 개성 남북교류협력협의사무소(이하 남북경협사무소)에 상주하고 있는 남측 당국자들의 철수를 요구, 11명이 철수한 가운데 정부는 앞으로 남북관계의 지속적인 발전에는 변함없음을 강조했다.

통일부 김중태 남북교류협력국장은 27일 오전 정부중앙청사 브리핑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북측이 지난 19일 김하중 통일장관의 '북핵 문제가 타결 안되면 개성공단을 확대하기 어렵다'는 발언을 문제 삼고, 지난 24일 오전 10시 3일 내에 당국 인원을 철수하라고 요청했다”고 밝혔다.


김 국장은 “북측의 갑작스런 철수요청에 공식 입장을 문건을 통해 통보해줄 것을 요구했으나 이를 거부하고 구두로만 철수를 요구함에 따라 27일 새벽 1시께 11명 모두 철수했다”고 설명했다.
[BestNocut_R]
이로써 현재 개성공단에는 시설 관리 인원 2명과 코트라, 수출입은행, 중진공 관계자등 모두 5명의 민간 인원만 남게 됐다.

이어 문제가 된 건 ‘김장관의 개성공단 발언인데 왜 남북경협사무소 직원이 철수하게 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김 국장은 “그런 부분이 우리도 이해 안된다. 그래서 공식문건을 요청했는데 거부당했다”면서 “그 부분은 시간을 두고 파악할 것이며, 앞으로 이 문제를 좀 더 연구를 해봐야겠지만 북측의 이번 조치에 의연하게 대하고 또 남북관계의 지속적인 발전에는 변함이 없다”고 전했다.



노컷뉴스 영상취재팀 길소연 기자 sinkiruhk@cbs.co.kr




tag·노컷통일부,철수요청에도,남북관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노컷|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34

공유하기
[노컷]통일부 브리핑
9年前 · 1,411 視聴